`쇼핑정보 보상` 타우스코인, 하이콘 플랫폼 기반으로 구축한다

엘토브, 글로스퍼와 타우스코인 개발 계약 체결
디앱 생태계 구축…하이콘 보유자에 에어드랍
  • 등록 2018-10-18 오후 12:25:15

    수정 2018-10-18 오후 12:25:36

김병철 글로스퍼 부사장(왼쪽)과 엘토브 김지성 대표가 계약 후 기념촬영 하고 있다.


[이데일리 이정훈 기자] 무인 안내시스템 사물인터넷(IoT) 디바이스 플랫폼 전문기업인 엘토브가 메인넷을 성공적으로 런칭한 국내 블록체인 플랫폼 글로스퍼 하이콘과 하이콘 기반의 디앱(dApp)인 타우스코인(TAUSCH COIN) 개발을 위한 계약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엘토브는 지난 2008년 설립돼 무인 안내시스템을 구축하는 IoT 디바이스 플랫폼 전문기업으로 쇼핑몰을 비롯한 수 많은 유통, 커머셜 기업들을 대상으로 IoT 디바이스 구축 및 IoT기반 플랫폼 서비스를 하고 있는 플랫폼 개발회사다. 현재 한국과 싱가포르의 쇼핑몰 KIOSK시장의 85%를 점유하고 있는 1위 업체이며 중국과 일본, 필리핀, 홍콩에도 진출하여 관련 서비스 플랫폼을 제공하고 있다.

하이콘 블록체인 네트워크 기반으로 개발되는 타우스코인은 기존까지 쇼핑몰 플랫폼에서 문제가 됐던 소비자 쇼핑 행동패턴 정보에 대해 정당하게 보상 받는 블록체인 기반 플랫폼이다. 소비자가 쇼핑 데이터를 제공하는 주체가 되어 데이터를 제공하고 제공받는 효율적 순환고리 안에서 온전한 보상체계를 형성하고 보상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업체에 따르면 국내 블록체인 1세대 기업 글로스퍼의 현지 법인 글로스퍼 재팬과 일본 나고야 소재 리프(Lif)주식회사로부터 투자 유치에 성공했고 이번 투자는 한국 기업이 일본 기업으로부터 투자를 받았다는 점에서 큰 의미를 가진다. 엘토브 김지성 대표는 “지금까지 소비자가 제공하는 쇼핑 데이터의 합당한 보상과 소비패턴, 구매계획, 구매의사와는 연관성 없는 광고 수신을 감소시키기 위한 블록체인 플랫폼이 반드시 필요하다”며 “타우스코인을 통해 쇼핑몰과 브랜드, 소비자가 모두 참여하는 데이터를 교환하는 블록체인 플랫폼으로 합당한 보상을 받을 수 있는 생태계를 구축하려 한다”고 밝혔다.

하이콘 블록체인 네트워크 기반의 첫 번째 디앱으로 하이콘 보유자는 타우스코인 에어드랍을 받게 되며 이번 에어드랍을 통해 타우스코인 생태계를 성장시키는 데 일조하게 된다. 글로스퍼 하이콘 김태원 대표는 “대중들이 유익하게 사용할 수 있는 서비스에 블록체인을 도입하는 타우스코인으로 판매자와 소비자가 효율을 증진시킬 수 있는 새로운 생태계를 확장을 기대한다”고 전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