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리자드, 스타크래프트 리그 창설..상금 1억6000만원

15일부터 참가자 모집, 온라인 예선전 후 16강 오프라인 대전
  • 등록 2018-06-15 오후 5:06:36

    수정 2018-06-15 오후 5:06:36

[이데일리 김유성 기자] 스타크래프트 개발사 블리자드가 한국내 스타크래프트 리그 KSL(Korea Stacraft League)을 창설했다. 예선 리그와 토너먼트가 혼합된 형태로 트위치를 통해 실시간 중계된다.

15일 블리자드는 KSL 출범을 알리는 미디어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에는 최영 블리자드코리아 상무이사를 비롯해 KSL 해설진이 참석했다. 이들은 kSL 안착을 위해 스타크래프트와 관련 E스포츠에 대한 지원 계획을 전했다.

마이크 모하임(Mike Morhaime)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 CEO겸 공동설립자(CEO and cofounder of Blizzard Entertainment)는 “코리아 스타크래프트 리그는 스타크래프트와 이 게임을 지속적으로 플레이하고, 시청하고, 즐기는 전 세계 스타크래프트 팬들을 향한 블리자드의 애착과 의지를 뚜렷이 나타낸다”며 “e스포츠가 살아 숨쉬는 도시, 서울에서 진행될 새로운 스타크래프트 리그를 발표할 수 있어 매우 기쁘다”고 말했다.

이어“작년 스타크래프트 리마스터를 통해 전설적인 RTS게임을 현 시대에 맞게 업그레이드한 데 이어, 올해는 KSL을 통해 가장 뛰어난 스타크래프트 선수들이 함께 하는 열정적인 경쟁의 장을 열 수 있기를 매우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KSL 선수 등록은 15일부터 시작된다. 첫 일정인 온라인 예선은 오는 28일부터 진행된다. KSL은 2018년 두 개의 시즌으로 진행되며 올 한 해 총 상금 규모는 1억6000만원이다.

KSL은 오픈 토너먼트로 운영, 누구나 선수로서 참여할 수 있다. 단, 7월1일 서울에서 진행 예정인 오프라인 예선부터 그 이후 경기 일정은 서울에서 소화할 수 있어야 한다.

오프라인 예선을 뚫고 올라온 최종 16명의 선수들은 16강 본선에 진출, 챔피언을 위한 무대에서 더욱 치열하게 경쟁하게 된다. 16강부터 모든 KSL 경기는 현장 관람이 가능하며 트위치 라이브로 방송될 예정이다. 경기장에 대한 정보는 추후 안내될 예정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