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모비젠, LH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서비스 구현사업 착수

  • 등록 2020-11-03 오후 3:18:28

    수정 2020-11-03 오후 3:18:28

[이데일리 이후섭 기자] 빅데이터 전문기업 모비젠은 한국토지주택공사(LH)의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 사업을 수주, 착수보고를 마쳤다고 3일 밝혔다.

LH의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 사업`은 대내외 데이터 수집·융합·분석 등 데이터 기반 업무문화 조성과 고품질 공공데이터 개방 확대를 통해 4차 산업혁명에 따른 디지털 혁신을 선도하기 위해 추진되는 사업이다. 총 사업 규모는 내년 말까지 90억원대에 이른다.

이번 사업의 주 사업자로 선정된 모비젠은 자체 개발한 빅데이터 플랫폼 `아이리스(IRIS)`를 통해 검증된 실전 경험과 우수한 기술력을 바탕으로 LH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 및 서비스 구현에 나선다. 주요 사업 범위는 △퍼블릭·프라이빗 클라우드 기술을 융합한 하이브리드형 빅데이터 인프라 △머신러닝에 기반한 고성능 빅데이터 프로세싱 시스템 △데이터 표준·품질·개인정보 관리시스템 등을 구축 및 활용한다.

우선적으로는 하자·관리비·민원관련 데이터 분석 등 LH가 선정한 `5개 빅데이터 선도과제`를 2021년 말까지 구현, 분석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구체적으로 △하자 빅데이터 분석을 통한 품질혁신 및 임대손실 절감 △리비 데이터·AI 분석을 통한 LH 입주민 사회 안전망 강화 △LH 거래기업 및 시장 모니터링을 통한 리스크 관리 △신도시 자족용지 및 도시첨단 산업용지 수요기업 발굴 △민원 빅데이터 분석 기반 정책이슈 관리 및 고객만족도 제고 등이다.

김태수 모비젠 대표는 “다양한 산업군별 풍부한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 경험을 통한 노하우와 기술력을 바탕으로 LH에 최적화된 빅데이터 플랫폼을 구축할 것”이라며 “이번 사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해 공공 시장에서의 경쟁력을 입증하고 시장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모비젠은 국내 최초 빅데이터 분야 솔루션 GS 인증과 소프트웨어 품질인증(SP인증) 획득을 통해 안정된 기술력과 SW프로세스 품질의 우수성을 입증한 바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