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서울의료원, 신임 의무부원장에 김석연 前동부병원장 임명

김석연 신임 의무부원장, 임상·행정 전반에 탁월한 역량을 갖춘 공공의료 전문가
  • 등록 2021-11-15 오후 3:21:47

    수정 2021-11-15 오후 3:21:47

[이데일리 이순용 기자] 서울특별시 서울의료원(의료원장 송관영)은 신임 의무부원장에 김석연 前 서울특별시 동부병원장을 임명했다.

공개경쟁 절차에 따라 서울의료원 임원추천위원회를 거쳐 선발됐으며, 신임 의무부원장은 11월 15일(월)부터 공식 업무를 시작해 앞으로 3년간 직무를 수행하게 된다.

김석연 신임 의무부원장은 심장질환 분야의 권위자로 서울대 의대를 졸업 후 서울의료원에서 진료부장과 의학연구소장, 심혈관센터장, 기획조정실장 등 주요 보직을 역임했으며 최근에는 서울특별시 동부병원장으로 근무하면서 탁월한 병원 경영수완을 발휘하였다.

김 부원장은 “코로나19 상황 속에서 서울의료원의 의무부원장으로 임명돼 무거운 책임을 느낀다”면서 “서울시를 대표하는 공공의료기관의 임원으로서 감염병을 극복하고 시민의 건강을 책임지는 소임을 성실히 다하겠다”고 취임 소감을 밝혔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