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140.51 10.42 (+0.33%)
코스닥 1,046.12 6.69 (+0.64%)
현대중공업 청약 경쟁률
live_hov

현대중공업 실시간 경쟁률

포스코1%나눔재단, 다섯번째 나눔음악회 개최

‘우리의 영웅을 위한 작은 음악회’..제천서 열려
근로자·고객사 직원 참석..크로스오버 공연 호평
  • 등록 2016-05-23 오후 7:13:12

    수정 2016-05-23 오후 7:13:12

지난 20일 공연에는 국악밴드 고래야, 재즈가수 말로, 포크듀오 여행스케치, 국악인 남상일 등이 무대에 올라 다채로운 공연을 선보였다. 포스코 제공.
[이데일리 최선 기자] 포스코1%나눔재단은 지난 20일 충북 제천일반산업단지 한방엑스포공원에서 공단 근로자 및 고객사 직원 400여명을 초청한 가운데 ‘우리의 영웅을 위한 작은 음악회(우영음)’ 다섯 번째 공연을 개최했다고 23일 밝혔다.

우영음은 산업 근로자들의 일터로 직접 찾아가 전통음악과 현대음악의 크로스오버 공연을 펼치는 포스코1%나눔재단의 대표적인 문화예술 진흥사업이다. 2015년 처음 시작된 우영음은 철강재 등 포스코(005490)그룹의 제품과 서비스가 만들어지기까지의 과정에 동참하는 근로자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나누자는 취지에서 마련됐다.

이날 공연의 오프닝은 국악밴드 ‘고래야’가 열었다. 이어 △재즈가수 말로(Malo) △포크듀오 여행스케치 △국악인 남상일이 연달아 무대에 올라 다채로운 공연을 이어나갔다. 우영음은 국악을 중심으로 재즈, 포크송 등 크로스오버 형태의 음악으로 구성돼 근로자들에게 고품격 감동을 선사해오고 있다.

가족과 함께 이번 공연을 관람했다는 송상호 씨는 “평소 음악공연을 관람할 수 있는 기회가 많지 않았는데, 포스코1%나눔재단 덕분에 가족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며 소감을 전했다.

공연에 참여한 국악밴드 ‘고래야’와 국악인 남상일 씨도 “포스코 그룹사 임직원들의 소중한 기부로 마련된 공연이어서 더욱 뜻깊었다. 제조업 근로자들을 위해 열린 이번 공연을 통해 현장에서 애쓰시는 분들의 노고를 돌이켜볼 수 있었다”고 말했다.

한편 포스코1%나눔재단은 지난 2013년 포스코그룹 및 외주파트너사 임직원들의 급여 1% 기부를 통해 설립됐다. 그후 국내 소외계층 사회복지 증진, 국내외 지역사회 자립지원, 문화예술 진행, 전통문화 보존과 같은 다양한 사업을 펼치고 있다.

▶ 관련기사 ◀
☞포스코, 방위산업용 고망간강 시장 개척 나섰다
☞권오준 포스코 회장 "철강 경기 풀리려면 1~2년 더 걸릴 것"
☞日 철강 구조조정 가속화..신일철주금, 포스코 지분 처분(상보)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