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617.76 15.17 (+0.58%)
코스닥 872.10 1.19 (-0.14%)

넥스트아이 “자회사 이노메트리 매각대금 634억 수령”

회사 측 “신사업 진출 및 재무건전성 확보에 쓸 것”
  • 등록 2020-10-19 오후 3:55:25

    수정 2020-10-19 오후 3:55:25

[이데일리 유준하 기자] 넥스트아이(137940)는 지난 16일 ‘이비젼 유한회사’로부터 이노메트리(302430)의 매각대금 634억4073만원을 수취했다고 19일 밝혔다. 매각대금은 재무구조 개선 및 바이오 중심의 신사업 추진에 활용할 계획이다.

이비젼 유한회사는 이스트브릿지프라이빗에쿼티가 이노메트리 인수를 위해 설립한 특수목적법인(SPC)이다. 넥스트아이는 이노메트리 보유지분 40.62%(392만400주) 중 36.52%에 해당하는 보유주식 352만4485주를 이비젼 유한회사에 양도했다. 오는 20일 거래가 종결됨에 따라 이노메트리 최대주주는 이비젼 유한회사로 변경된다.

넥스트아이는 이노메트리 매각으로 세전 약 628억원에 달하는 매각차익을 확보했다. 올해 넥스트아이 반기보고서 기준 이노메트리 장부가는 6억6200만원이다.

넥스트아이 관계자는 “이노메트리 지분 매각을 통해 대규모 자금이 유입된 만큼, 새로운 성장동력 확보 및 기업가치 향상을 최우선 목표로 두고 있다”며 “부채 상환 등을 통해 재무구조도 탄탄하게 개선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이후 넥스트아이의 화장품 사업부와 시너지를 낼 수 있는 바이오 사업에 진출할 것”이라며 “제약사와 함께 국내 유망한 차세대 필러 회사에 일차적 투자를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