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란드 당국, 中 통신업체 화웨이 현지 직원 스파이 혐의로 체포

  • 등록 2019-01-11 오후 9:19:13

    수정 2019-01-11 오후 9:19:13

폴란드 당국이 중국의 통신장비업체 화웨이의 직원 한 명을 인터넷 비즈니스와 관련한 스파이 혐의로 체포했다고 로이터 통신 등이 1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폴란드 당국은 이와 관련해 폴란드 통신사 오렌지 폴스카의 직원인 폴란드인 한 명도 체포했다.

폴란드 당국은 화웨이 사무실과 오렌지 폴스카의 사무실을 수색했다.

오렌지 폴스카 측은 폴란드 당국이 체포된 직원과 관련된 서류 등을 압수했다고 확인하면서 당국의 조사에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화웨이의 멍완저우(孟晩舟) 부회장은 지난달 1일 미국의 요청으로 캐나다 당국에 체포된 바 있다.

미국과 유럽에서는 화웨이의 통신장비가 중국 당국의 스파이 활동에 악용될 수 있다는 의구심을 보내는 상황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텐트가 필요 없는 서울캠핑장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