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173.05 38.53 (+1.23%)
코스닥 969.10 6.6 (+0.69%)

중국, 한반도사무특별대표에 류샤오밍 前북한대사 임명

한반도특별대표 2년간 사실상 공석
中외교부 "류 특별대표 관련국과 소통"
"한반도 문제 정치적 해결 추진에 역할"
  • 등록 2021-04-12 오후 6:14:34

    수정 2021-04-12 오후 6:14:34

사진=중국 외교부
[베이징=이데일리 신정은 특파원] 중국의 신임 한반도사무 특별대표에 류샤오밍(劉曉明·사진) 전 북한 주재 중국대사가 임명됐다고 12일 중국 외교부가 밝혔다.

중국 외교부는 “류 신임 특별대표는 베테랑 외교관으로 업무 경험이 풍부하고, 한반도 사무도 잘 이해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류 특별대표는 과거 주이집트 대사, 중앙외사공작영도소조 판공실 부주임 등을 역임했으며 2006∼2009년 북한 주재 대사를 거쳐 올해 초까지 영국 주재 대사를 지냈다.

류 특별대표의 주요 업무는 중국 외교부와 협조해 한반도 업무를 조정하고 처리하는 것이다.

쿵쉬안유(孔鉉佑) 전임 특별대표가 2019년 5월 주일본 대사로 부임하면서 이 자리는 약 2년 동안 공석이 됐고, 해당 업무는 뤄자오후이(羅照輝) 외교부 부부장 등이 실질적으로 맡아왔다. 최근 미중 간 갈등으로 한반도 문제의 중요성이 커지면서 중국이 특별대표를 다시 임명한 것으로 해석된다.

중국 외교부는 “류 특별대표가 관련국들과 소통을 유지하면서 한반도 문제의 정치적 해결 프로세스를 추진하는데 건설적 역할을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