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은행 총재 "물가 상승세 꺾이면 추가 금융완화 검토"

  • 등록 2019-06-20 오후 7:53:04

    수정 2019-06-20 오후 7:53:04

구로다 하루히코(黑田東彦) 일본은행 총재. 사진=AFP
[이데일리 윤종성 기자] 구로다 하루히코(黑田東彦) 일본은행 총재는 20일 “물가 상승세가 꺾이면 주저 없이 추가 금융완화를 검토할 것”이라고 말했다고 교도통신이 전했다.

구로다 총재는 일본은행이 이날 금융정책 결정 회의를 연 뒤 오후에 진행한 기자회견에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연내 기준금리 인하 가능성을 시사한 것에 대해 “주요국의 금융정책 운영이 세계 경제에 영향을 미칠 가능성은 충분히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도 세계 경제의 장래에 대해선 “지금 시점에서 불황에 빠질 우려가 있는 것은 아니다”고 강조했다.

한편, 일본은행은 이날 오전 금융정책결정회의를 열고 기준금리를 마이너스(-) 0.1%로 동결하기로 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나 홀로 집에' 이제 끝... 우리동네키움센터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