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野 “이재명 돈 안줬나, 너무하네”vs 이재명 “바로 그거다. 안주더라”

[국감 2021] 송석준 국민의힘 “부인께서 안서운해 하냐”
이재명 “송 의원은 상상 안될듯…돼지 눈엔 돼지 보여”
  • 등록 2021-10-20 오후 6:11:16

    수정 2021-10-20 오후 6:11:55

[이데일리 김정현 이상원 기자] “화천대유 대표 누군가요, 반성하세요!”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 이재명 경기지사에 금품을 제공하지 않았다며 야당 의원이 호통을 치는 웃지 못할 일이 20일 경기도 국정감사장에 나타났다. 이재명 후보는 이에 “전혀 안섭섭하다. 부정한 돈에 관심 가져본 일이 없다”고 답변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20일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경기도청에서 열린 국회 국토교통위원회의 경기도청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자료를 확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송석준 국민의힘 의원은 이날 경기도청에서 열린 국회 국토교통위 경기도 국정감사에서 대장동 개발특혜 의혹과 관련해 “7년 일한 신참사원이 퇴직금 50억원을 받았다. 그럼 이것을 설계한 분은 천문학적 보수를 받아야 하는 것 아닌가”고 이 후보를 겨냥했다.

이에 이 후보는 “바로 그거다”며 “안 주더라. 왜냐하면 (화천대유가) 피해를 입었다고 생각하기 때문”이라고 맞받았다.

그러자 송 의원은 “혹시 부인께서 서운해하지 않던가. 너무하네 너무해. 화천대유 대표 반성하세요!”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 후보는 “제 주변 사람들도 부정한 돈에 관심 갖는 사람들이 아니다”며 “엄청난 이권 사업에서 인허가권자들이 돈을 안 받을 수 없다고 의심하는데, 부처 눈에는 부처가 보이고 돼지 눈에는 돼지가 보이는 것”이라고 날을 세웠다.

이 후보는 또 “송 의원은 도저히 상상이 안 되겠지만, 그런 사람도 있다. 세상엔 상상할 수 없는 일들이 있는데, 눈 앞에 황금이 쌓여 있어도 그것에 손 안 대고 되돌려주는 사람이 있다”고 덧붙였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