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633.92 8.01 (+0.31%)
코스닥 884.96 10.43 (+1.19%)

태풍 '나리', 동일본 관통하나…오사카 거쳐 도쿄 도달 예상

  • 등록 2019-07-26 오후 5:09:49

    수정 2019-07-26 오후 5:44:45

(사진=기상청)
[이데일리 이재길 기자] 제6호 태풍인 ‘나리’가 일본 동부 지방을 휩쓸고 지나갈 것으로 예상된다.

26일 NHK와 마이니치신문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발생한 태풍 ‘나리’는 27일쯤 일본 오사카 부근에 상륙할 것으로 보인다. 이후 나고야를 거쳐 도쿄를 훑고 지나갈 전망이다.

나리는 이날 오후 3시 기준 일본 오사카 남쪽 약 440㎞ 부근 해상을 지나 시속 20㎞ 속도로 북상하고 있다. 중심 기압은 1000hPa이며 중심 부근의 최대 풍속은 18m, 최대 순간풍속은 25m이다.

이에 따라 동일본 지역에서는 주말까지 천둥을 동반한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일본 기상청은 동일본의 태평양 인접 지역에서 시간당 50㎜ 이상의 ‘상당히 강한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했다.

일본 기상청은 토사 붕괴 등 재해에 경계할 것을 요청하는 한편 바다와 강, 산에서의 레저 활동에도 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한편 나리는 우리나라에서 제출한 이름으로 백합과의 여러해살이풀을 의미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