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006.16 1.17 (-0.04%)
코스닥 995.07 1.37 (+0.14%)
현대중공업 청약 경쟁률
live_hov

현대중공업 실시간 경쟁률

네이버캐스트에서 실학 관련 시리즈물 연재

  • 등록 2014-12-18 오후 6:11:45

    수정 2014-12-18 오후 6:11:45

[이데일리 김현아 기자] 네이버(035420)(대표 이사 김상헌)는 실학박물관(관장 김시업)과 네이버 그린팩토리 본사에서 ‘실학, 조선의 르네상스를 열다(가제)’ 시리즈 연재를 위한 업무 협약을 맺었다.

실학박물관은 조선 후기 개혁과 자아 탐구의 동력이었던 실학을 통해 경기도와 한국의 정체성을 찾기 위해 지난 2009년 개관했다. 경기문화재단 산하의 박물관으로서 실학의 대중화와 현대화를 위한 상설전시 및 특별전시를 이어가고 있으며, 조선 후기사를 전공한 7명의 학예사를 두고 있다.

‘실학, 조선의 르네상스를 열다’는 ‘실학’이라는 키워드를 통해 조선 후기 사회의 지형도를 살펴보는 컨셉으로 내년 2월부터 주 1회 발행되며, 총 43회로 구성된다. 실학 박물관 소속 학예사 7인이 직접 저자로 참여하며 주제에 따라서 외부 전문가가 함께할 예정이다. 이용자는 네이버캐스트의 인물과 역사 카테고리에서 만나볼 수 있다.

이번 기획으로 실학의 탄생부터 실학의 개혁론, 실학과 여성 등 폭넓은 주제를 과학, 풍속, 문화예술 등 사회의 다양한 측면을 통해 살펴본다. 특히 실학자들의 사상과 활동 내역을 중심으로 실학파의 사상과 당시 사회적 상황을 구체적으로 서술할 계획이다.

네이버 윤종수 지식백과 실장은 “인물 중심이 아닌 ‘실학’이라는 학문을 통해 역사를 살펴보는 기획을 마련했다”며 “내년에도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과 협업을 통해 네이버캐스트만의 특별한 지식을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실학박물관 김시업 관장은 “실학이라는 새로운 주제에 의미 있는 콘텐츠를 더해 이용자에게 흥미와 정보를 동시에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며 “갈수록 다원화되고 복잡해지는 현대 사회에서 실학의 정신이 어떤 도움이 될 수 있을지 고민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2009년부터 서비스한 ‘네이버캐스트’는 올해 애니메이션, 메이저리그, 선사시대생물 등 다양한 신규 주제를 발굴하고 만화 형식으로 ‘허허 동의보감’, ‘조선왕조실록’을 연재하는 등 새로운 시도를 지속해왔다. 특히 전문가들과 협업해 동계올림픽, 아시아대회, 세계수학자대회 등 사회적으로 이슈였던 주제에 대해서도 캐스트를 발행하고 있다.

실학박물관 윤여빈 학예팀장과 네이버 윤종수 지식백과 실장 (왼쪽부터)이다.


▶ 관련기사 ◀
☞네이버 자동차, 국내 미출시 모델까지 DB 구축
☞네이버, 피싱 화면 구별하는 '나만의 로그인 테마' 기능 적용
☞네이버, 한국·중국 빼고 '라인 페이' 상용화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