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

貿協, '유럽 소비재 온라인 화상 수출 상담회' 개최

국내 기업 38개사, 영국·루마니아 등 유럽 14개 바이어와 상담 진행
  • 등록 2020-06-03 오후 4:37:58

    수정 2020-06-03 오후 4:37:58

[이데일리 이연호 기자] 한국무역협회는 3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유럽 소비재 화상 수출상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한국무역협회는 3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유럽 소비재 화상 수출상담회’를 개최했다. 사진=한국무역협회.
이번 행사에는 영국, 폴란드, 노르웨이, 터키, 루마니아, 리투아니아, 라트비아 등 10개국 바이어 14개사와 국내 38개사가 참가했다. 주요 바이어로는 루마니아 등 유럽 16개국에서 헬스케어 기기와 건강식품을 유통하는 체인지센터, 영국의 유통 전문기업인 노벡스 그룹 등이 참가했다.

루마니아 체인지센터의 예니코 스족스 대표는 “코로나19를 계기로 한국의 건강식품 및 헬스케어 제품의 인지도가 유럽 시장에서 점차 올라가고 있어 우수한 제품을 소싱하기 위해 이번 상담회에 참가하게 됐다”고 말했다.

유럽 내 한류의 인기를 반영하듯 바이어들은 한국산 화장품과 건강식품에 큰 관심을 나타냈고 헬스케어 기기, 생활용품, 조명 등 다양한 제품에 대한 수출 상담도 진행됐다.

무역협회는 코로나19로 수출 마케팅에 어려움을 겪는 우리 기업들을 지원하기 위해 지난 3월부터 매주 온라인 화상 수출상담회를 개최하고 있다. 오는 10일에는 ‘미주시장 소비재’를 주제로, 17일에는 중소벤처기업부와 공동으로 ‘신남방 진출’을 주제로 수출상담회를 계획하고 있으며 콘텐츠진흥원과 세계한인무역협회(OKTA)와의 공동 상담회도 추진 중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