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귀하신 몸` 오디오..네이버 車·IT 팟캐스트 준비중

네이버, 이달 내놓는 오디오클립에 30대 남성 취향 콘텐츠
카카오도 음원 콘텐츠 공유..팟캐스트 공유 모델 예상도 나와
인공지능, 사물인터넷 발달하면서 관련 콘텐츠 수요 증가 전망
  • 등록 2017-01-03 오후 7:25:00

    수정 2017-01-03 오후 7:25:00

[이데일리 김유성 기자] 네이버가 음성 콘텐츠 비중을 높인다. 3일 업계에 따르면 네이버(035420)는 현재 준비중인 팟캐스트 플랫폼 ‘오디오클립’에 자동차·테크 분야 음성 콘텐츠를 넣는다. 팟빵과 같은 오디오 플랫폼을 통해 정보성 음성 콘텐츠를 모바일로 서비스하는 것이다.

인터넷 업계 관계자는 “네이버와 자동차 관련 콘텐츠 제작자들이 팟캐스트 제작·제공과 관련해 협의중인 것으로 알고 있다”며 “네이버 같은 포털들이 음성 콘텐츠에 대해 중요하게 생각하고 있는 반증”이라고 말했다.

자동차나 IT 분야는 30대 남성들의 선호도가 높은 분야다. 팟캐스트 주소비자층이 이들 30대 남성이라는 점도 맞아 떨어진다. 경제·IT 분야 정보 수용도가 높은 층이다.

팟캐스트 등 음성콘텐츠는 동영상과 비교해 파일 크기가 작다. 포털 입장에서는 비교적 적은 트래픽으로 콘텐츠와 구독자를 확보할 수 있다. 오디오 콘텐츠에 대한 구독자 충성도도 높다.

이를 반영하듯 네이버는 올해 1월 이내 오디오클립을 출시할 계획이다. 현재는 비공개베타서비스(CBT)중이다. 한성숙 네이버 사장 내정자는 지난달 9일 파주 아시아출판문화정보센터에서 열린 네이버 책문화 파트너스 데이에 참석해 지식·교양·실용 분야 전문 오디오 콘텐츠 제작자들에 300억원을 투자할 계획이라고 밝힌 바 있다.

네이버 블로그에 소개된 ‘오디오클립’ 페이지 캡처 화면
카카오(035720)도 음성 콘텐츠를 자사 모바일 플랫폼 카카오톡에 접목하고 있다. 지난달 카카오는 멜론의 음원과 카카오톡 프로필을 접목하는 서비스를 시작했다. 카카오톡 플랫폼을 통한 음원 서비스 강화다.

업계 일각에서는 카카오톡에 팟캐스트 서비스가 접목될 여지가 충분하다고 보고 있다. 1분 미리 듣기가 대부분인 음원 서비스와 달리 팟캐스트는 저작권 부담이 덜하다. 팟캐스트 제작자들도 카카오톡을 통해 빠르게 자신들의 창작물을 유통시킬 수 있다.

국내 유일의 팟캐스트 호스팅·서비스 업체 팟빵도 카카오를 비롯한 포털 업체들과의 연계에 적극적이다. 김동희 팟빵 대표는 “전략적 파트너로 가져갈 수 있는 부분이 있다”며 “다음주 카카오톡 채널에 입점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오디오 콘텐츠를 청취한다는 것은 다른 일을 하면서 멀티 태스킹을 할 수 있다는 것”이라며 “뇌의 반 정도를 나눠 쓸 수 있다는 점에서 오디오 콘텐츠는 앞으로도 영원할 것 같다”고 자신했다.

오디오 콘텐츠는 인공지능 스피커나 가상비서에도 활용도가 높다. 사람이 말을 하면 이를 알아듣고 기계가 설명해주는 과정이 필요하다. 정보성 높은 콘텐츠나 뉴스에 대한 음성 위주의 콘텐츠가 관심 받는 이유다.

실제 네이버는 지난해 10월 자사 개발자회의 커넥트를 통해 가상비서 ‘아미카’ 등을 선보였다. 음성인식과 음성합성이 가능한 통번역 앱 파파고도 선보인 상태다. 네이버 관계자는 “미래 먹거리와 관련해 음성 콘텐츠가 중요해질 것이라는 게 방향성 면에서는 맞다”고 전했다.



▶ 관련기사 ◀
☞네이버 VS 카카오, 팟캐스트 시장에서 맞붙는다
☞셀카 필터 앱 '스노우', 1억 다운로드 돌파
☞네이버 웹서핑 속도 3관왕의 비결..구글보다 2배 빨라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