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633.45 7.54 (+0.29%)
코스닥 885.56 11.03 (+1.26%)

'필리핀 사탕수수밭 살인' 주범, 현지 경찰에 검거…韓 송환 추진

지난 28일 필리핀 라구나 지역서 검거
한국인 3명 살해 혐의…탈옥 후 도주 중 마약 범죄도
  • 등록 2020-10-30 오후 8:42:44

    수정 2020-10-30 오후 8:42:44

[이데일리 박기주 기자] 지난 2016년 필리핀에서 벌어진 ‘사탕수수밭 살인 사건’의 주범 박모(41)씨가 필리핀 현지 경찰에 검거됐다.

SBS ‘그것이 알고 싶다’
경찰청은 한국인 3명 살해 혐의로 검거된 후 현지 교도소에서 탈옥한 박씨가 지난 28일 필리핀 라구나 지역에서 현지 경찰에 의해 검거됐다고 30일 밝혔다.

경찰청 관계자는 “피의자의 신속한 송환을 위해 필리핀 당국 및 우리 법무부와 협의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지난 2016년 10월 필리핀 팜팡가주 바콜로 지역의 사탕수수밭에서 살해당한 한국인 시신 세 구가 발견된 바 있다. 피해자들은 한국에서 유사수신 업체를 운영하다 투자 원금을 투자자에 돌려주지 않고 필리핀으로 도주한 상태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한국 경찰은 필리핀 현지로 파견을 나가 수사에 착수, 해당 사건을 주도한 혐의로 박씨를 검거하는 데에 성공했다. 하지만 필리핀 외국인 전용 수용소에 수감됐던 그는 2017년 3월쯤 탈옥했고 약 두 달 만에 잡혔지만, 지난해 10월 다시 탈옥에 성공했다.

이후 국내 마약 유통 관련 수사를 진행하던 한국 경찰은 텔레그램을 통해 마약을 거래하는 범죄에 박씨가 연루된 정황을 확인해 관련 수사에 착수한 것으로 전해졌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