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130.09 23.31 (-0.74%)
코스닥 1,039.43 3.36 (-0.32%)
현대중공업 청약 경쟁률
live_hov

현대중공업 실시간 경쟁률

[마켓인]알바트로스인베·IBK, 의료영상 AR 개발업체 ‘스키아’에 투자

의료용 AR 기술 최초로 임상 시험 준비중
  • 등록 2021-02-03 오후 2:49:37

    수정 2021-02-03 오후 2:49:37

[이데일리 이광수 기자] 혁신적인 의료영상 AR(증강현실) 솔루션 개발 업체 ‘스키아’는 20억원 규모의 시리즈 A 투자 유치에 성공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투자에는 알바트로스인베스트먼트, IBK가 참여했다.

스키아는 2018년에 설립된 스타트업으로 의료영상 데이터(CT·MRI)를 기반으로 병변의 위치나 크기를 AR로 구현해 시술 전 환자 몸에 병변의 위치를 나타내는 AR 솔루션을 개발하고 있다.

스키아가 개발한 의료영상 기반 증강현실 솔루션 MARS (Medical Augmented Reality Solution)는 환자의 몸을 3D 스캐닝하고, 이를 재구성한 3D 의료영상 (CT·MRI)과 실시간 매치 시키는 비마커 (Markerless) AR 기술이다.

증강현실 기술을 이용해 몸 속 종양의 위치를 마치 투시하듯이 입체적으로 보여줘 수술 전 외과의사로 종양의 위치를 쉽게 찾고 절개 부위를 스스로 마킹 할 수 있도록 돕는 수술 보조 제품이다.

MARS는 영상의학과 교수가 수술 전 실시하던 초음파 스킨마킹을 대체해 외과의사가 직접 수술 계획을 세우고, 보다 더 빠르고 정확한 수술이 가능하도록 도와 의사와 환자 모두에게 안심할 수 있는 수술 환경을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지난해 스키아의 MARS는 식품의약품안전처가 혁신의료 기기로 선정한 바 있다. 혁신의료기기 지원사업은 첨단기술을 적용해 기존 의료기에 비해 안전성과 유효성을 개선했거나 개선할 것으로 기대되는 의료기기에게 주어지는 지원사업이다.

스키아는 이대목동병원과 산학협력 MOU를 체결하고 올해 임상 시험을 통해 기술의 안전성과 유효성을 입증할 예정이다. 임상을 성공리에 마치면 AR 기술을 이용한 의료용 솔루션으로는 세계 최초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 스키아는 국내 특허출원은 물론 미국 내 특허 등록 2건을 마쳤으며 현재 미국 식품의약국(FDA) 승인을 위한 사전 신청 (Pre-Submission)을 한 상태이다. 권혁 스키아 권혁 COO는 “올 하반기까지 성공적인 임상을 마치고 FDA 승인도 진행해 글로벌에서 AR 기술을 선도하는 기업이 되겠다”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