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202.32 40.33 (-1.24%)
코스닥 1,031.14 12.99 (-1.24%)

'백신 접종 예약시스템 먹통' 정부, 네이버 등 IT기업 긴급 소집

질병청-과기정통부 온라인 전문가 회의 주재
카카오, LG CNS, 베스핀글로벌, NIA 등 민간 기업·전문기관 참여
"실무 TF 운영 등 통해 사전예약시스템 개선"
  • 등록 2021-07-22 오후 6:08:29

    수정 2021-07-23 오후 5:19:42



[이데일리 김국배 기자] 질병관리청과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22일 코로나19 예방 접종 사전 예약시스템 문제 진단과 해결 방안 모색을 위해 온라인 전문가 회의를 긴급 주재했다.

이번 회의에는 질병청 등 관계부처와 네이버·카카오 등 클라우드 서비스 업체, LG CNS, 베스핀글로벌 등 시스템통합(SI) 기업이 참여했다. 한국인터넷진흥원(KISA)과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NIA) 등 전문 기관도 함께 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그간 사전 예약 홈페이지 개통 직후 대량 접속(약 1000만건)으로 발생한 접속 장애 현황을 공유하고, 문제 발생 원인과 보완 대책 마련을 집중 논의했다. 이에 앞서 오전 10시에는 민간 전문가들이 모여 백신 예약시스템 개선에 관한 아이디어를 제시했다.

정부는 “다음달 20~40대의 예약이 본격적으로 진행될 예정인 만큼, 국민 불편이 재발하지 않도록 관계부처와 민간이 힘을 합쳐 서비스 개선을 지원할 계획”이라며 “실무 태스크포스(TF) 운영 등을 통해 신속히 사전예약시스템을 개선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