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오후 9시 집계 기준 코로나19 확진자 5249명…전날比 403명 ↑

내일 발표될 신규확진자 수 6000명 넘어설 수도
국내 오미크론 우세종화
  • 등록 2022-01-19 오후 10:17:30

    수정 2022-01-19 오후 10:17:30

[이데일리 김경은 기자] 국내에서 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 확산이 본격화한 가운데 20일 발표되는 신규 확진자수가 6000명을 넘어설 가능성이 커 보인다.

사진=이데일리DB
방역 당국과 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19일 0시부터 오후 9시까지 전국 17개 시도에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총 5249명으로 집계됐다. 전날 같은 시간 집계치 4846명보다 403명 많다.

집계를 마감하는 자정까지 시간이 남은 만큼 20일 발표될 신규 확진자 수는 6000명을 넘어설 가능성이 크다.

방역 당국은 오는 21일께 국내 오미크론 검출률이 50%를 넘어 우세종화될 것으로 보고, 비슷한 시점에 하루 확진자도 7000명에 이르게 될 가능성이 있다고 전망했다.

하루 신규 확진자가 7000명이 넘어서면 정부는 ‘오미크론 대응 전략’으로 방역체계를 전환할 방침이다.

이날 신규 확진자는 수도권에서 3059명(58.3%), 비수도권에서 20190명(41.7%)이 나왔다.

시도별로는 경기 1351명, 서울 1290명, 인천 418명, 대구 366명, 광주 359명, 충남 214명, 경북 226명, 부산 184명, 전남 160명, 충북 140명, 경남 139명, 전북 118명, 강원 111명, 대전 95명, 울산 67명, 제주 7명, 세종 4명 등이다.

지난 13일부터 1주일간 신규확진자는 4164명→4538명→4420명→4193명→3857명→4071명→5805명으로 하루 평균 약 4435명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