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3일 장 마감 후 주요 종목 뉴스

  • 등록 2019-04-23 오후 7:34:28

    수정 2019-04-23 오후 7:34:28

[이데일리 유태환 기자] 다음은 23일 장 마감 후 주요 종목 뉴스다.

화성산업(002460)은 525억4406만원 규모 광명아파트재건축정비사업 공사 수주 계약을 체결했다고 23일 공시.

HDC현대산업개발(294870)은 대흥·성원·동진빌라 주택재건축정비사업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23일 공시. 공사 예정금액은 약 2000억원.

진흥기업(002780)은 지난 2016년 9월 28일 수주한 부평4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 계약금액이 기존 2504억7280만원에서 2901억9600만원으로 정정됐다고 23일 공시시.

LG이노텍(011070)은 23일 잠정 연결실적 공시에서 1분기 영업손실이 전년동기대비 대비 적자전환한 114억1300만원이라고 발표. 같은 기간 매출은 20.5% 급감한 1조3686억3000만원, 당기순손실은 전년동기대비 확대된 329억9500만원으로 집계.

HDC현대산업개발(294870)은 한솔오크밸리 인수관련 보도에 대해 “한솔오크밸리 운영사 한솔개발에 대한 투자를 검토중에 있으나 현재까지 구체적인 사항이 확정된 게 없다”면서 “구체적으로 결정되는 사항이 있을 때 1개월내 재공시하겠다”고 밝힘.

동원산업(006040)은 동원냉장 주식회사에 대한 소규모 합병을 이사회에서 승인받았다고 23일 공시. 합병회사는 동원산업, 피합병회사는 동원냉장.

미원상사(002840)는 지난 11일 발표했던 올해 1분기 영업(잠정)실적에서 영업이익이 정정전 49억8800만원에서 정정후 42억8700만원으로 변경됐다고 23일 정정공시. 당기순이익은 정정전 68억8100만원에서 정정후 65억2700만원으로 바뀜.

삼성제약(001360)은 125억원 규모 주식회사 한국줄기세포뱅크의 주식 521만5154주를 취득키로 결정했다고 23일 공시. 취득후 지분 비율은 46.75%로 늘어나며 취득 방법은 기존에 보유하고 있던 전환사채 전환청구.

코스맥스(192820)는 파운데이션이나 콤팩트 등과 같은 액상 제형의 화장료 조성물을 수납하는 용기에 관한 실용신안권 취득을 했다고 23일 공시. 나비힌지에 결합된 중체와 내부 덮개를 사출하는 방식으로 제작해 일체형으로 구성된 게 특징이라고 회사 측은 설명.

대한방직(001070)은 현직 임원의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에 대한 고등법원의 파기 환송심 판결 결과 무죄로 판결이 됐다고 23일 공시.

컨버즈(109070)는 원고인 바이오웨이홀딩스투자조합에서 제기한 장부 등 열람허용 가처분 소송에서 서울중앙지방법원이 컨버즈 주주명부 열람 및 등사를 하도록 허용해야한다고 판결했다고 23일 공시.

농심(004370)오뚜기(007310)는 미국 캘리포니아 지방법원에 더플라자컴퍼니가 제기한 라면가격담합관련 손해배상 및 행위금지명령 청구소송이 원고측의 항소포기로 최종 종결됐다고 23일 공시.

이노테라피(246960)는 서울 영등포구에 있는 12억원 규모의 토지와 부동산을 양수하기로 했다고 23일 공시. 양수 규모는 회사 자산 총액(111억원) 대비 10.8%에 해당한다. 연구소 실험설비 및 창고 확장으로 양수를 결정.

에코프로(086520)는 1분기 실적으로 매출 1960억원, 영업이익 163억원을 기록해 전년 동기보다 매출은 53.2%, 영업이익은 59.5% 각각 증가했다고 23일 공시. 이 기간 당기순이익은 107억원으로 전년 동기보다 109.3% 늘어.

에코프로비엠(247540)은 1분기 실적으로 매출 1806억원, 영업이익 145억원을 기록해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59.3%, 영업이익은 43% 각각 증가했다고 23일 밝혀. 이 기간 당기순이익은 105억원을 기록해 전년 동기보다 41.8% 늘어.

한국거래소는 23일 “비츠로시스(054220)에 대해 상장폐지 가능성 등을 검토한 결과 상장적격성 실질심사 대상으로 결정했다”고 공시. 거래소는 내달 16일 안에 기업심사위원회의 심의의결을 거쳐 상장폐지 여부 또는 개선기간 부여 여부를 결정할 예정. 다만 비츠로시스가 그날까지 경영개선계획서를 제출하면 20일(영업일 기준) 안에 기업심사위원회의 심의의결을 거쳐 상장폐지 여부 또는 개선기간 부여 여부를 결정.

삼우엠스(082660)는 주식회사 코티스를 흡수합병하기로 했다고 23일 공시. 이날 현재 코티스 최대주주는 삼우엠스로 지분 100% 소유. 합병이 완료하면 삼우엠스가 존속회사로 남고, 코티스는 소멸. 합병비율은 삼우엠스 주식 1대 코티스 주식 0.

한국거래소는 23일 “피앤텔(054340)의 지난 3일 상장폐지에 대한 이의신청 등과 관련해 이날 기업심사위원회 심의·의결을 통해 내년 4월 9일까지 개선기간을 부여하기로 결정했다”고 공시. 개선기간 중에는 피앤텔 주식은 매매거래가 정지. 거래소는 개선기간 종료 후 7일(매매일 기준) 안에 개선계획 이행내역서, 개선계획 이행결과에 대한 전문가 확인서 등을 제출받아, 15일(매매일 기준) 이내에 기업심사위원회를 개최해 회사 주식 상장폐지 여부를 심의·의결할 예정.

한국거래소는 23일 “코렌텍(104540)의 지난 3일 상장폐지에 대한 이의신청 등과 관련해 이날 기업심사위원회 심의·의결을 통해 내년 4월 9일까지 개선기간을 부여하기로 결정했다”고 공시. 이 기간 이 회사 주식은 매매거래가 정지. 거래소는 개선기간 종료 후 7일(매매일 기준) 이내에 개선계획 이행내역서, 개선계획 이행결과에 대한 전문가의 확인서 등을 제출받아, 15일(매매일 기준) 이내에 기업심사위원회를 개최해 상장폐지 여부를 심의·의결할 예정.

한국거래소는 23일 “이엘케이(094190)의 지난 4일 상장폐지에 대한 이의신청 등과 관련해 이날 기업심사위원회 심의·의결을 통해 내년 4월 9일까지 개선기간을 부여하기로 결정했다”고 공시. 이 기간 이 회사 주식은 매매거래가 정지. 거래소는 개선기간 종료 후 7일(매매일 기준) 이내에 개선계획 이행내역서, 개선계획 이행결과에 대한 전문가의 확인서 등을 제출받아, 15일(매매일 기준) 이내에 기업심사위원회를 개최해 상장폐지 여부를 심의·의결할 예정.

한국거래소는 23일 “바이오빌(065940)의 지난 2일 상장폐지에 대한 이의신청 등과 관련해 이날 기업심사위원회 심의·의결을 통해 내년 4월 9일까지 개선기간을 부여하기로 결정했다”고 공시. 이 기간 이 회사 주식은 매매거래가 정지. 거래소는 개선기간 종료 후 7일(매매일 기준) 이내에 개선계획 이행내역서, 개선계획 이행결과에 대한 전문가의 확인서 등을 제출받아, 15일(매매일 기준) 이내에 기업심사위원회를 개최해 상장폐지 여부를 심의·의결할 예정.

한국거래소는 23일 “파인넥스(123260)의 지난 4일 상장폐지에 대한 이의신청 등과 관련해 이날 기업심사위원회 심의·의결을 통해 내년 4월9일까지 개선기간을 부여하기로 결정했다”고 공시. 이 기간 이 회사 주식은 매매거래가 정지. 거래소는 개선기간 종료 후 7일(매매일 기준) 이내에 개선계획 이행내역서, 개선계획 이행결과에 대한 전문가의 확인서 등을 제출받아, 15일(매매일 기준) 이내에 기업심사위원회를 개최해 상장폐지 여부를 심의·의결할 예정.

에이치엔티(176440)는 운영자금 10억원 조달 목적으로 박소영에게 제3자 배정방식으로 유상증자를 하기로 했다고 23일 공시. 신주 배당 기산일은 올해 1월1일, 납입일은 내달 20일이다. 6월4일 신주권이 교부되면 이튿날 상장될 예정. 이번에 새로 발행하는 주식은 22만8000여주, 주당 발행가격은 4380원.

한국거래소는 23일 “셀바스AI(108860)의 지난 5일 상장폐지에 대한 이의신청 등과 관련해 이날 기업심사위원회 심의·의결을 통해 내년 4월9일까지 개선기간을 부여하기로 결정했다”고 공시. 이 기간 이 회사 주식은 매매거래가 정지. 거래소는 개선기간 종료 후 7일(매매일 기준) 이내에 개선계획 이행내역서, 개선계획 이행결과에 대한 전문가의 확인서 등을 제출받아, 15일(매매일 기준) 이내에 기업심사위원회를 개최해 상장폐지 여부를 심의·의결할 예정.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나 홀로 집에' 이제 끝... 우리동네키움센터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