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택알바 드림큐, 소호창업 서비스 자체 최고매출 기록 달성

  • 등록 2016-04-28 오후 6:15:32

    수정 2016-04-28 오후 6:15:32

[온라인부] 물가는 계속해서 올라가고 경제사정은 나아지지 않다보니 육아와 가사에만 신경을 쓰던 주부들이 부업전선에 적극 뛰어들고 있다. 이러한 상황 속에서 주부들이 집에서 보다 편하게 부업 및 무점포 창업을 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재택부업전문 사이트 드림큐가 인기를 끌고 있다.

이번달 27일, 드림큐는 소호창업 플러스 가입률에서 최고 기록을 달성한 한편 최근 업계최초 특허출원은 물론 인기연예인과의 홍보모델 계약으로 연일 새로운 기록을 갱신하고 있다.

이렇게 인터넷을 이용한 부업이 인기가 있는 이유는 급여가 적은 다른 재택알바 및 부업들에 비해 시간과 장소를 구애 받지 않고 할 수 있고 적은 노동력으로 빠르게 수익금을 얻을 수 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실제 인터넷부업을 실시하고 있는 부업인구 역시 최근 늘어나고 있는 추세로, 앞으로도 인터넷을 활용한 다양한 사업들과 그 비중이 높아질 것으로 전망되고 있는 상황 속에서 해당 재택알바 및 부업의 인기는 수그러들지 않을것으로 보인다 재택부업전문사이트 드림큐는 지속적인 업데이트로 발전된 모습을 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텐트가 필요 없는 서울캠핑장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