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수원시, 코로나19 극복 기부 ‘훈훈’

  • 등록 2020-06-04 오후 8:46:20

    수정 2020-06-04 오후 8:46:20

[수원=이데일리 김미희 기자] 수원시 시민·단체·기관·기업 등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이웃에게 도움의 손길을 전하고 있다.

이달 3일 0시 현재 코로나19 관련 기부액(재난기본소득 기부 제외)은 현금 4억 4858만원, 7억 2392만원 상당 현물 등 11억 7250만원에 이른다.

현물은 마스크 29만 2024매, 소독제 2만 6022개, 기타 물품 4만 108개다.

수원시는 기부받은 현금과 현물을 기부자의 뜻에 맞게 도움이 꼭 필요한 이들에게 전달하고 있다고 4일 밝혔다.

사진=수원시
지난 3월 10일 (재)극동방송(1억원)과 ㈔신경기운동중앙회(1000만원)가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과 취약계층을 위해 써 달라”며 지정 기탁한 성금 1억 1000만원은 코로나19 확진환자가 확진 판정을 받기 전 방문해 ‘확진자 동선’에 공개된 소상공인 업체에 특별 위로금으로 지원하고 있다.

3월 25일에는 33개소에 각각 100만원(총 3300만원)을, 5월 26일에는 17개소에 각각 100만원(총 1700만원)을 지원했다.

위로금 지원은 기부금이 소진될 때까지 지속할 예정이다.

코로나19 사태 이후 경로 식당·무료 급식소 운영이 중단돼 제때 식사를 하지 못하는 저소득층 어르신과 노숙인 등 취약계층에게 지원할 도시락 제작비용 일부를 지원하기도 했다.

기부금 5000여만원과 노숙인 도시락 제작비용은 3월 중순부터 5월 중순까지 지원했다.

3월 중순 시작한 노인 도시락 지원은 이달까지 이뤄질 예정이다. 마스크와 손소독제 등 현물은 방역물품을 구하기 어려운 취약계층 등에게 전달했다.

수원시는 기부금을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이들에게 신속하게 배부할 예정이다.

수원시는 지난 4월 9일부터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함께 ‘사랑의 열매와 함께 극복 수원 나눔 캠페인’(내 생애 첫 재난기본소득 등 기부)을 전개하고 있다. 모금액은 이달 3일 0시 현재 5억 3383만원(2427건)이다.

8월 31일까지 진행하는 나눔 캠페인은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이들에게 재난기본소득 등을 기부하는 것이다.

기부금은 코로나19 사태로 피해를 본 시민들에게 배분할 예정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