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게임물관리위원회, 현장방문.."게임업계 소통강화"

게임시장의 글로벌화 대응..업계와 상생협력방안 모색
  • 등록 2016-01-26 오후 6:13:43

    수정 2016-01-26 오후 6:13:43

[이데일리 오희나 기자] 게임물관리위원회는 25일 오후 게임업계와 소통을 강화하고 업계현안 등을 청취하기 위해 판교 소재 게임사들을 방문했다고 26일 밝혔다.

올해 초 신년사를 통해 ‘열린운영’을 재차 강조한 여명숙 위원장은 NC소프트사, NHN엔터, 넥슨, 스마일게이트를 각각 방문하고 대표이사와 면담시간을 가졌다. 이어 간담회를 통해 게임업계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상생을 위한 협력방안 등을 논의하는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게임업계는 공통적으로 글로벌화, 급격한 모바일 게임으로의 시장구조 변화로 인한 경쟁심화로 갈수록 어려운 상황을 토로했다. 또한, 최근 불법 사설 서버로 인한 게임업계의 피해 확산을 막고 불법 사설 서버 근절을 위해 노력해달라고 요청하기도 했다.

여 위원장은 “글로벌 게임시장의 급속한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민관합동의 상생방안을 강구하자”고 말하고, “불합리한 규제 개선과 안전망 강화를 통해 게임강국으로서의 위상을 되찾을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