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이란서 코로나 다시 확산하나…하루 확진자수 3천명대

이틀 연속 3000명 넘어
누적 확진자수 16만명 돌파
4월말 봉쇄 해제 후 방역수칙 느슨해져
  • 등록 2020-06-03 오후 8:06:13

    수정 2020-06-03 오후 8:06:13

[이데일리 권소현 기자] 이란에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수가 다시 증가세를 보이면서 방역당국에 비상이 걸렸다.

이란 보건부는 3일(현지시간) 정오를 기준으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수가 3134명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총 확진자수는 16만696명으로 늘었다.

전날 3117명이 신규 확진을 받은데 이어 이날도 3000명을 넘은 것이다. 일일 신규 확진자수로는 3월30일 이후 가장 많았다. 신규 확진자 중 493명이 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고 있다. 하루새 코로나19로 70명이 사망하면서 총 사망자수는 8012명으로 증가했다.

다만 현재까지 12만5206명이 완치돼 퇴원했고 2557명은 위중한 상태다.

이란에서는 지난 2월19일 첫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이후 무서운 속도로 확산하자 2월 말에 록다운(봉쇄) 조치를 취한 바 있다. 이후 4월 말부터 봉쇄조치를 단계적으로 해제했다. 코로나19 확진자수가 일부 진정되자 마스크 착용이나 거리두기 등과 같은 방역수칙 지키기가 느슨해지면서 확진자가 늘어난 것으로 보인다. 이날까지 이란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이는 99만7009명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