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보고만 있어도 군침이’...정육왕이 들려주는 고기 A부터 Z까지(영상)

고기를 이야기할 때 정육왕을 빼놓고 이야기하지 말것!
고기 맛집 리뷰부터 고기실험실까지
그의 도전은 어디까지 계속될 것인가?
  • 등록 2020-07-21 오후 6:14:05

    수정 2020-07-21 오후 6:13:11

[이데일리 김수연 PD] 고기 전문 유튜버 ‘정육왕’이 최근 고기 실험실을 차렸다. 정육왕은 집에서 고기 실험 콘텐츠를 만들 때의 불편함을 해결하기 위해 고기 실험실을 오픈했다. 고기 실험실은 고기를 숙성시키는 것부터 맛있게 구울 수 있는 차콜룸, 촬영할 수 있는 스튜디오와 편집 공간까지 모두 갖추고 있었다.

기술이 있어야 한다는 친할아버지의 조언 때문에 정육왕은 정육 일을 시작했다. 이후 자신이 잘하는 것을 통해 좋은 육식 문화를 전파하기 위해 유튜브까지 시작했다. 그런 정육왕이지만 통풍으로부터는 안전한지 궁금했다. 정육왕은 일주일에 4~5번 운동을 할 정도로 몸을 잘 관리하고 있었고 통풍과는 거리가 멀다고 답했다. 오히려 운동을 안 할 때 금단 현상을 느낀다고 하니 정육왕의 건강 걱정은 하지 않아도 될 것 같다. 정육왕의 꿈이나 고기 실험실에 대해 더 알고 싶다면 ‘유튜버 인명사전-정육왕’편에서 확인해보자.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