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중국 쓰촨성 '대형 산불'..19명 숨져

  • 등록 2020-03-31 오후 8:39:21

    수정 2020-03-31 오후 8:39:21

[이데일리 윤종성 기자] 중국 서부 쓰촨(四川)성에서 대형 산불 진화에 나섰던 19명이 참변을 당했다.

31일 신화통신에 따르면 이날 오전 1시께(현지시간) 쓰촨성 시창(西昌)시 산불 현장에서 타지역에서 파견된 산불 진화 요원 18명과 길을 안내하던 현지 주민 1명이 사망했다.

이들은 산불을 끄려고 산에 올랐다가 갑자기 풍향이 바뀌는 바람에 불길에 휩싸여 변을 당했다.

펑파이(澎湃) 등 현지 매체에 따르면 전날 오후 시창시 주변 지역에서 대형 산불이 시작됐다.

일대에는 최근 한 달가량 비가 내리지 않아 매우 건조한 상태였다.

산불이 이미 넓은 지역으로 퍼진 가운데 일부 지역에서는 불길의 높이가 수십 m에 달했다.

쓰촨성 소방 당국은 청두(成都), 더양(德陽) 등 성내 도시에서 소방대원 800여명을 차출해 현장에 보내 산불 진화를 시도하고 있다.

헬리콥터도 투입된 가운데 시창시도 주민 700명 이상을 동원해 산불 진화에 투입했다.

하지만 산을 타고 이동한 불은 이미 시창 도시 구역까지 위협하고 있다.

소방 당국은 산불 현장에서 5㎞ 이내 지역에 있는 주민들을 대피시킨 채 산자락의 액화석유가스(LPG) 충전소 등 위험 지역 주변에서 집중적으로 불길을 막고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