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태영호 "北보다 미사일 많이 쏴? 도종환 국가 정체성 의심"

  • 등록 2020-04-07 오후 7:28:08

    수정 2020-04-07 오후 7:28:08

태구민(태영호) 미래통합당 강남 갑 후보 (사진=방인권 기자)
[이데일리 이재길 기자] 태구민(태영호) 미래통합당 후보는 도종환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우리가 북한보다 미사일을 더 많이 쏜다’고 발언한 데 대해 “북한 미사일 발사를 정당화 하는 행태”라고 맹비난했다.

태 후보는 7일 성명서를 통해 “도 후보가 북한을 제대로 몰라서 얘기한 말실수가 아니라면 국회의원 후보로서 국가 정체성이 의심될만한 상황”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북한의 미사일 발사는 단순한 훈련용이거나 체제 과시용이 아니다. 전력이 그만큼 증강되었다는 것을 실질적으로 알리기 위해서 엄청난 돈을 들여 미사일을 쏘는 것”이라며 “그 전력을 증명해 보이기 위해 북한정권은 언제든지 도발을 통해 우리 국민의 생명을 위협할 것”이라고 꼬집었다.

이어 “이것은 분단 이래 한 번도 바뀌지 않은 북한의 대남 전술”이라면서 “상대를 정확하게 꿰뚫지 못하는 안이한 안보의식도 문제이지만, 북한의 행태를 정당화 하는 흐름이 더 심각한 문제”라고 지적했다.

태 후보는 “총선을 앞두고 국민의 귀를 의심하게 하는 북한 편들기 발언이 나온 것은 심히 우려되는 일이다. 책임 있는 집권여당이라면 국민 앞에 사죄하고 이와 같은 망언의 재발 금지를 약속해야 마땅하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앞서 도종환 후보는 전날 충북 언론사들이 주최한 토론회에서 정우택 통합당 후보가 “문재인 정부 들어서서 미사일을 38번이나 쐈다”고 지적하자 “지금 미사일을 38번 쐈다고 하는데 실제로는 우리가 더 많이 쏘고 있다”고 반박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