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배달의민족 총주문금액에 이국주 "미쳤다"..누리꾼도 "연봉 수준"

  • 등록 2019-10-31 오후 8:08:36

    수정 2019-10-31 오후 8:10:21

[이데일리 박지혜 기자] 배달 애플리케이션 ‘배달의 민족(배민)’이 31일 총 주문금액 조회 서비스를 공개하면서 각종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1위에 오른 가운데, 개그우먼 이국주가 자신이 쓴 금액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이국주는 이날 SNS(사회관계망서비스)를 통해 “미쳤다. 500만 원 정도 생각했는데 2200만 원”이라며 사진 한 장을 공개했다. 사진 속 휴대전화 화면에는 ‘배달의 민족’ 애플리케이션이 띄워져 있고 ‘22,473,710원’이라고 적혀 있다. 이국주의 놀란 표정도 담겼다.

이와 더불어 이국주는 해시태그로 ‘내가 살찐 이유’, ‘그만 먹자’라고 덧붙였다.

‘배달의 민족(배민)’에서 총 주문금액을 확인한 개그우먼 이국주(사진=인스타그램)
총 주문금액 조회 서비스는 ‘배달의 민족’ 애플리케이션(앱)에 접속한 뒤 ‘My배민’ 중 ‘1:1문의’ 카테고리에서 ‘총 주문금액 조회’를 누르면 된다.

이국주처럼 ‘배달의 민족’에서 총 주문금액을 확인한 누리꾼들은 “시켜먹은 만큼 저금을 했으면 하고 생각하면서도 치킨을 냠냠”, “저만큼 먹고 힘내서 열심히 살아올 수 있었던 것”, “월급이 아니라 연봉이 보이더라”, “중요한 건 배민에서만 시켜먹은 게 아님”이라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