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강성연 뉴에라프로젝트 1호 배우 됐다…임영웅·이찬원 한솥밥 [공식]

  • 등록 2020-08-14 오전 7:28:58

    수정 2020-08-14 오전 7:28:58

[이데일리 스타in 김보영 기자] 배우 강성연이 뉴에라프로젝트와 손잡았다.

배우 강성연. (사진=소속사 제공)
14일 뉴에라프로젝트는 “배우 강성연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탄탄한 연기력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강성연이 보여줄 다채로운 역량에 기대가 모인다”며 “계속해서 색깔 있는 연기와 다양한 활동으로 팬들을 만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지를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도 덧붙였다.

강성연은 MBC 공채 탤런트로 연예계에 데뷔해 브라운관과 스크린, 라디오와 TV 프로그램 진행자로 다양한 영역의 활동을 펼쳐왔다. 또한 강성연은 ‘보보’라는 이름으로 가수 활동을 했으며, ‘늦은 후회’라는 노래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최근 그는 MBC 드라마 ‘미쓰리는 알고 있다’에서 극 중 주인공 미쓰리이자 이궁복 역을 맡아 강렬한 연기로 묵직한 존재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현재 강성연은 KBS2 예능 프로그램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에서 아들 셋(남편, 아들 둘)을 키우는 소탈 하지만 열정적인 엄마의 모습으로 여성 시청자들의 공감을 얻고 있다.

뉴에라프로젝트의 첫 1호 배우가 된 강성연을 향한 2020년 하반기 활동에 많은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편 뉴에라프로젝트는 임영웅과 영탁, 이찬원 등 ‘미스터트롯’ TOP6의 매니지먼트를 맡고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