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비바톤, 요즈마그룹코리아 액셀러레이팅 지원사업에 선정

블록체인 기반 익명 사용자 인증 플랫폼
  • 등록 2020-08-03 오전 11:46:33

    수정 2020-08-03 오전 11:56:53

[이데일리 이광수 기자] 비바톤이 요즈마그룹코리아가 선정하는 글로벌 벤처기업 액셀러레이팅 지원사업에 지난달 말 선정공고를 받았다고 3일 밝혔다. 비바톤은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한 익명 사용자 성인 인증 플랫폼이다.

요즈마글부코리아는 글로벌 벤처캐피탈(VC) 요즈마그룹의 한국 법인이다. 이번 지원사업에 선정되면 4개국(이스라엘·미국·싱가포르·베트남) 진출 해외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과 해외진출지원 등을 받을 수 있다. 선정된 팀 중 우수팀에는 5억원 규모의 시드(Seed)투자도 지원된다.

비바톤은 익명의 사용자의 성인 유무만을 블록체인에 저장하고 필요할때마다 이를 전달하는 플랫폼이다. 블록체인상 지갑에 암호화폐가 얼마가 있는지는 알 수 있지만, 그 지갑의 주인이 누구인지 모르는 것과 같은 원리라는게 회사 측 설명이다.

김바올 비바톤 대표는 “비바톤은 오는 5일 시행을 앞둔 ‘데이터3법’개정안을 따르는 완벽한 익명 성인인증서비스”라며 “각 분야의 전문역량과 지자체와의 협력을 통해 국내를 넘어 국외에서도 인정받는 대표적인 익명 인증 플랫폼으로 성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바톤은 지난 4월 전북창조경제혁신센터로부터 ‘금융혁신 벤처창업 지원사업’에 선정되기도 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