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제재 직격탄 맞은 화웨이

PHOTO 8

화웨이의 운명은?

중국 대표 IT기업 화웨이에 대한 미국의 추가 제재가 적용되는 15일 오전 서울 한 IT업체에 화웨이 로고가 표시돼 있다.앞으로 미국 기술을 적용해 만든 반도체가 화웨이에 공급되려면 미국 정부의 사전 승인을 받아야 한다는 것이 제재안의 주요 내용이다.

스타갤러리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