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264.96 13.72 (-0.42%)
코스닥 1,003.72 5.23 (+0.52%)
  • 정렬
  • 영역
  • 기간
  • 기자명
  • 단어포함
  • 단어제외

뉴스 검색결과 10,000건 이상

글로벌 시장 주춤에 삼성전자 1% 하락
  • [특징주]글로벌 시장 주춤에 삼성전자 1% 하락
  • [이데일리 이지현 기자] 삼성전자가 이틀 만에 하락세로 돌아섰다. 글로벌시장이 주춤하며 지난 이틀간 삼성전자를 담았던 외국인들이 다시 차익실현에 나선 것으로 보인다.17일 마켓포인트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오후 2시 55분 기준 전 거래일보다 1.34%(1100원) 내린 8700원에 거래 중이다. 거래량은 1155만주, 거래대금은 9337억원에 이른다. 외국인이 1631억원 어치를 덜어냈다. 매도상위 증권사에 모건스탠리(1위)와 UBS(4위) 등이 이름을 올린 상태다. 반면 매수 상위 증권사에는 골드만삭스가 올라 외국인은 매도가 우세하지만 매수도 동시에 이뤄지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기관도 681억원어치를 팔아치웠다. 연기금 등은 10거래일째 ‘팔자’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삼성전자의 하락은 전날 큰폭의 상승 때문으로 풀이된다. 전날 코스피가 장중 최고가와 종가 기준 최고가 기록을 모두 갈아치웠다. 대장주 삼성전자도 8만1800원에 장을 마쳤다. 하지만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의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가 마무리되며 오는 9월 테이퍼링 가능성을 높이자 미국을 포함한 중국, 일본 등 글롭러 시장이 일제히 하락 중이다. 이순학 한화투자증권 연구원은 “상반기 내내 (삼성전자) 주가 조정이 지속됐으므로, 이제 피크아웃에 대한 지나친 우려 보다 긍정적인 면을 볼 때”라며 “2분기 실적의 경우 지난 1분기보다 더 좋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2021.06.17 I 이지현 기자
 미래산업, 광림 최대주주 소식에 ‘강세’
  • [특징주] 미래산업, 광림 최대주주 소식에 ‘강세’
  • [이데일리 김윤지 기자] 미래산업(025560)이 쌍방울그룹 계열사 ‘광림’을 최대주주로 맞이한다는 소식에 강세를 보이고 있다. 16일 마켓포인트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11분 기준 미래산업은 전거래일 대비 4300원(20.87%) 오른 2만4900원에 거래 중이다. 전날 광림은 인피니티엔티와 미래산업의 주식 48만4417주를 82억3995만원에 주식 및 경영권 양수도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인피니티엔티가 가지고 있던 미래산업 주식이 광림으로 모두 양도됨에 따라 광림의 미래산업 지분율은 12.98%가 됐다. 이로써 미래산업의 최대주주도 인피니티엔티에서 광림으로 변경될 예정이다.이번 지분 양수는 사업영역 확대를 통한 수익 창출을 위해 이뤄졌다. 현재 광림은 미래산업·아이오케이와 함께 광림 컨소시엄을 구성해 이스타항공 인수를 위한 본입찰에 참여한 상태다. 이에 따라 서로의 지분구조를 더욱 강화함과 동시에 항공산업 진출을 통한 시너지 극대화에 주력할 계획이다.이스타항공 인수 시 광림은 항공기 정비·항공물류 사업 외에도 미래산업과 함께 항공 특수장비 및 전자제어시템 부품, 항공기 제어부품 등도 개발 및 공급이 가능해 양사간의 협업은 긍정적인 효과가 있을 것이라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특히 광림은 미래산업이 보유한 전자기술의 노하우를 현재 개발 중인 전기특장차 제어시스템 개발에 접목시켜 한층 개선된 전기특장차를 선보일 계획도 가지고 있다.
2021.06.16 I 김윤지 기자
태경케미컬, 드라이아이스 성수기 앞두고 '급등'
  • [특징주]태경케미컬, 드라이아이스 성수기 앞두고 '급등'
  • [이데일리 권효중 기자] 드라이아이스, 액화 탄산가스 등을 제조하는 업체 태경케미컬(006890)이 올 여름 성수기, 배송 시장의 가파른 성장 등에 따른 수혜가 기대된다는 증권가 분석에 장 초반 급등하고 있다.16일 마켓포인트에 따르면 오전 9시 28분 현재 태경케미컬은 전 거래일 대비 13.06%(2050원) 오른 1만7750원에 거래되고 있다. 현재 지난 10일부터 5거래일째 오름세를 이어오고 있다. 앞서 지난 14일 KB증권은 태경케미컬이 드라이아이스 수요 확대 등을 통한 꾸준한 성장세를 보일 것이라고 예상했다. 성현동 KB증권 연구원은 “온라인 새벽 배송, 택배 시장의 성장 등으로 인해 최근 드라이아이스의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쿠팡과 마켓컬리 뿐만이 아니라 오아시스, 푸드나무(290720), 배스킨 라빈스 등을 주요 고객으로 확보하고 있다”며 “여기에 드라이아이스 성수기인 여름과 겹치며 우호적인 판가가 지속될 가능성이 높다”고 덧붙였다.이어 지난 15일에는 IBK투자증권 역시 최근 드라이아이스 공급 부족이 일어나고 있는 만큼 국내 1위 업체인 태경케미컬의 수혜가 기대된다고 밝혔다. 이민희 IBK투자증권 연구원은 “최근 신선식품 배송 및 의료용 등에 콜드체인 냉매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며 “수요는 급증하는 반면 원료가스 공급량은 한정적이라 드라이아이스 공급 부족이 지속중”이라며 “여름 성수기와 더불어 드라이아이스 판가 상승이 예상되는 만큼 여전히 실적이 상향조정 될 가능성이 유효하다”고 말했다.
2021.06.16 I 권효중 기자

더보기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