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 정렬
  • 영역
  • 기간
  • 기자명
  • 단어포함
  • 단어제외

뉴스 검색결과 10,000건 이상

대한항공, 5년 연속 APEX 선정 ‘5성 글로벌 항공사’
  • 대한항공, 5년 연속 APEX 선정 ‘5성 글로벌 항공사’
  • [이데일리 송승현 기자] 대한항공(003490)이 ‘APEX’의 ‘오피셜 에어라인 레이팅’ 평가에서 5년 연속 최고 등급인 ‘5성 등급’을 취득했다고 6일 밝혔다.미국 뉴욕에 소재한 APEX는 지난 1979년 설립된 비영리 단체다. 항공사, 항공기 제조사 등 항공업 관련 482개 업체를 회원으로 보유하고 있으며, 2018년부터 ‘트립잇’ 애플리케이션(앱)으로 수집한 승객의 피드백을 바탕으로 항공사 등급 평가 프로그램을 운영중이다. APEX의 항공사 등급 평가는 전세계 600여 개 항공사의 100만여 편 이상의 항공편을 대상으로 △항공기 좌석 △기내서비스 △기내식 △기내 엔터테인먼트 등에 대한 고객들의 피드백을 수집한 후, 외부 전문 감사 기관의 검증을 거쳐 최종 등급을 측정하게 된다.대한항공은 ‘5성 등급’ 선정은 하늘위 안락함을 선사하는 일등석 코스모스위트 2.0 좌석, 기내 엔터테인먼트, 제철 식자재를 사용하는 기내식과 고품질의 와인 등에서 호평을 받았다. 이번 대한항공의 ‘5성 등급’ 선정은 지난 2018년 평가 시작부터 5년 연속이다. 싱가포르항공, 일본항공, 루프트한자항공, 델타항공 등 11개 항공사만이 5년 연속 5성 등급 선정의 영예를 이어가고 있다.한편, 대한항공은 국내항공사 최초 자체 개발 수하물 일치 시스템 도입하는 등 고객서비스 품질 향상 노력을 인정 받아 최근 영국 스카이트랙스 주관 코로나19 안전 등급 ‘5성 항공사’로 선정된 바 있다. 아울러 미국 에어 트랜스포트 월드 주관 ‘올해의 항공사’로 선정되는 영예도 안은 바 있다.
2021.12.06 I 송승현 기자
외인 사자에 5거래일째 상승…2990선
  • [코스피 마감]외인 사자에 5거래일째 상승…2990선
  • [이데일리 박정수 기자] 코스피 지수가 외국인의 사자에 힘입어 5거래일 연속 상승했다. 오미크론 우려 완화와 중국의 지준율 인하 등이 긍정적으로 작용했다.7일 마켓포인트에 따르면 코스피 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18.47포인트(0.62%) 오른 2991.72에 거래를 마쳤다. 이날 코스피는 2973.84로 전 거래일(2973.25)보다 상승 출발했다. 장중에는 2960.90까지 밀리기도 했으나 오후 들어서 반등세를 보이면서 상승 마감했다.김석환 미래에셋증권 연구원은 “오미크론 우려 완화와 중국의 지준율 인하 등이 투자심리에 긍정적으로 작용했다”며 “특히 전기전자 업종에 외국인 매수세 유입이 지속되며 상승세가 이어지는 점 또한 지수 상승을 견인했다”고 분석했다.유가증권시장에서 개인과 기관이 각각 1395억원, 799억원어치 팔았으나 외국인이 2109억원의 매수 우위를 보이면서 지수 상승을 이끌었다. 기관 중에는 금융투자(1180억원), 연기금(706억원), 보험(161억원) 등이 매도세를 보였다. 프로그램 매매는 차익과 비차익을 합쳐 302억원 순매도 우위다.업종별로 은행, 건설업 등이 2% 이상 올랐고 음식료품, 운수창고, 전기·전자, 기계, 유통업 등이 1%대 상승했다. 이어 보험, 섬유·의복, 전기가스업, 제조업, 금융업, 운송장비, 철강·금속 등이 올랐다. 반면 의약품은 1% 이상 밀렸고 종이·목재, 비금속광물 등이 하락했다.시가총액 상위 종목은 혼조세를 보인 가운데 카카오뱅크(323410), SK하이닉스(000660) 등이 2% 이상 올랐고 삼성전자(005930)가 1%대 상승했다. KB금융(105560)(0.70%), POSCO(005490)(0.52%), 현대차(005380)(0.48%) 등은 상승 마감했다. 반면 카카오페이(377300)는 3%대 밀렸고 삼성바이오로직스(207940)는 2%대 빠졌다. 셀트리온(068270), 삼성SDI(006400) 등은 1% 이상 하락했고 LG화학(051910)(-0.84%), 기아(000270)(-0.72%), 카카오(035720)(-0.41%), NAVER(035420)(-0.26%) 등이 하락 마감했다. 개별종목별로는 경구용 코로나19 치료제 ‘S-217622’를 내달 말 임상을 마치고 내년 4월 출시한다는 소식에 일동제약(249420)이 상한가를 기록했다. 이어 유유제약2우B(000227)도 가격제한폭까지 올랐고, 유유제약1우(000225)(19.31%), 영진약품(003520)(18.33%), 유니온(000910)(15.37%), 국제약품(002720)(14.12%), 화승엔터프라이즈(241590)(14.01%) 등이 급등세를 보였다. 이날 거래량은 5억2837만주, 거래대금은 9조8812억원으로 집계됐다. 상한가 2개를 비롯해 584개 종목이 올랐다. 하한가는 없었고 268개 종목이 내렸다. 80개 종목은 보합권에 머물렀다.
2021.12.07 I 박정수 기자
주말 20% 폭락했던 비트코인 5만달러 회복
  • 주말 20% 폭락했던 비트코인 5만달러 회복
  • [이데일리 김국배 기자] 비트코인이 5만달러대를 회복했다. 지난 주말 폭락 이후 매도세가 다소 약화되며 안정화되는 모습이다.7일 암호화폐 시황 사이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 55분 비트코인 가격은 24시간 전보다 2.7% 가량 오른 5만513달러를 거래됐다. 지난 4일 4만2000달러대까지 폭락한 뒤 반등했다. 다만 일주일 전에 비해선 12% 넘게 떨어진 가격이다.(사진=이미지투데이)암호화폐 전문매체 코인데스크는 “비트코인이 20% 급락한 지 이틀만에 200일 이동평균선 위로 올라오며 안정화되고 있다”고 전했다. 단기적으로 매도 압력이 약해질 수 있다는 것이다. 시장 분석가들은 비트코인의 다음 저항선을 5만5000~ 6만달러로 보고 있다.이더리움은 3.8% 이상 상승한 4350달러를 기록했다. 일주일 전보다 2% 낮은 가격으로 사실상 주말 하락분을 모두 만회한 것이다. 에이다와 리플은 각각 3%씩 올랐으며, 솔라나는 1.5% 떨어졌다.국내 비트코인 값도 업비트 기준 비슷한 시각 1% 상승한 6251만5000원을 기록했다. 이더리움 가격은 2% 오른 538만2000원이었다.지난 주말 비트코인은 오미크론 공포, 경제 불확실성 등 악재에 더해 선물 시장의 레버리지 거래 청산까지 겹치며 하루새 20% 폭락했었다. 미 경제방송 CNBC는 “암호화폐 시장에 대학살이 벌어졌다”고 했다.
2021.12.07 I 김국배 기자
에이제이㈜, 소비자중심경영(CCM) 5회 연속 인증 획득
  • 에이제이㈜, 소비자중심경영(CCM) 5회 연속 인증 획득
  • [이데일리 이윤정 기자] 아기 물티슈 베베숲의 제조·판매 기업 에이제이㈜는 소비자중심경영(CCM) 최우수 인증 기업으로 국무총리 표창을 받았다고 7일 밝혔다.(사진제공=에이제이㈜)한국소비자원이 평가하고 공정거래위원회가 인증하는 CCM 인증 제도는 기업이 수행하는 모든 활동을 소비자 관점에서 소비자 중심으로 구성하고 관련 경영활동을 지속적으로 개선하고 있는지를 평가하여 인증하는 제도로 2년 주기로 평가가 이루어진다.에이제이는 지난 2013년 최초 인증 획득을 시작으로 5회 연속 CCM 인증을 받게 된 것으로, 특히 올해는 최우수 인증 기업으로 선정돼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하는 영예까지 안게 됐다.에이제이는 소비자들이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안전한 제품을 만들기 위해 ‘안전’을 최우선 가치로 삼고, 자사에서 생산하는 베베숲 물티슈에 대해 연구부터 생산까지 자체 공장에서 철저한 시스템하에 관리하고 있다. 이러한 노력으로 베베숲은 2018년 국민청원 안전검사제인 미생물 기준 검사에서 적합 판정을 받은 것은 물론 성분 조사 테스트에서도 인체에 유해할 수 있는 11가지 성분이 검출되지 않았음을 확인했다.베베숲은 제품에서 나아가 매년 SAFE-B 프로젝트라는 이름 하에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들도 지속적으로 전개하고 있다. 그중에서도 매년 11월 세계 이른둥이의 날을 기념해 선보이는 ‘SAFE-B 에디션’은 이른둥이(미숙아)에 대한 사회적 인식 확산과 경제적 지원을 위해 기획된 프로젝트로, 2015년부터 매년 새로운 컨셉의 제품을 출시해 판매 수익금 일부를 이른둥이 가정에 전달해오고 있다. 또한 매년 5월에는 경찰청과 함께 미아 발생 시 다른 어떤 방법보다 빠르게 아이를 찾을 수 있는 ‘지문 등 사전등록제’ 참여를 알리는 미아방지 캠페인을 벌여 2018년 제12회 실종아동의 날 행사에서 경찰청장으로부터 감사상을 수상한 바 있다.베베숲 관계자는 “앞으로도 항상 고객의 입장에서 생각하고 고민하며 아이들에게 안심하고 사용하실 수 있는 제품을 개발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2021.12.07 I 이윤정 기자

더보기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