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우디 원유수출 감소…WTI, 0.4%↑

  • 등록 2019-04-19 오전 5:41:27

    수정 2019-04-19 오전 5:41:27

[이데일리 뉴스속보팀] 국제유가는 18일(현지시간) 상승했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5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배럴당 0.40%(0.24달러) 오른 64.0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런던 ICE 선물거래소의 6월 물 브렌트유도 배럴당 0.47%(0.34달러) 뛴 71.96달러에 거래 중이다.

사우디아라비아의 원유 수출이 감소한 것으로 집계되면서 호재로 작용했다고 로이터통신은 전했다. 사우디아라비아의 2월 원유 수출은 전월보다 하루평균 약 28만 배럴 감소했다.

국제금값은 달러화 강세 탓에 조금 내렸다. 뉴욕상품거래소에서 6월물 금 가격은 전날보다 온스당 0.09%(0.80달러) 떨어진 1276.00달러에 장을 마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