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어라 미풍아' 명품 아역 이영은, 왕석현과 한솥밥

STX라이언하트와 전속계약
  • 등록 2019-02-11 오전 10:11:55

    수정 2019-02-11 오전 10:11:55

이영은(사진=STX라이언하트)
[이데일리 스타in 김은구 기자] MBC드라마 ‘불어라미풍아’에서 호연을 펼친 아역배우 이영은이 왕석현과 한솥밥을 먹는다.

왕석현 소속사 STX라이언하트는 이영은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STX라이언하트 측은 “이영은은 다양한 작품에서 안정적인 연기력을 선보였다”며 “밝은 에너지와 통통 튀는 이영은만의 매력이 잘 보여지도록 아낌없이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이영은은 SBS ‘다시 만난 세계’, ‘내 마음 반짝반짝’, tvN ‘시그널’ 등 드라마와 영화 ‘사랑해! 진영아’, ‘48미터’ 등에 출연하며 다양한 캐릭터를 소화했다.

이영은은 오는 3월 1일 방송할 KBS 3.1절 특별 다큐 드라마 ‘그날이 오면’에서 독립운동가 이장옥 여사 역을 맡았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