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반자카파, 음악페스티벌 헤드라이너로 새 소속사 첫 활동

  • 등록 2016-02-23 오전 10:27:37

    수정 2016-02-23 오전 10:27:37

어반자카파(사진=메이크어스엔터테인먼트)
[이데일리 스타in 김은구 기자] 혼성 보컬그룹 어반자카파가 음악페스티벌 ‘해브 어 나이스 데이(Have A Nice Day)’ 무대에 헤드라이너로 참여한다.

소속사 메이크어스엔터테인먼트는 어반자카파가 27일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과 뮤즈라이브홀에서 개최되는 이번 페스티벌에서 헤드라이너로 피날레를 장식한다고 23일 밝혔다. ‘해브 어 나이스 데이’는 어반자카파가 오랜만에 나서는 페스티벌 무대다. 어반자카파는 메이크어스엔터테인먼트에 새 둥지를 튼 이후 첫 활동에 나선다.

소속사 측은 “어반자카파가 이번 무대에서 어쿠스틱 감성의 달콤한 음악을 선보이는 공연의 특성에 맞춰 그 동안 참여했던 앨범의 히트곡들을 선보일 것”이라고 예고했다.

1988년생 권순일, 박용인과 1989년생 조현아로 구성된 3인조 혼성그룹 어반자카파는 지난 2009년 직접 제작한 EP앨범 ‘커피를 마시고’로 데뷔하며 주목을 받았다. 이어 총 4장의 정규 앨범과 다수의 싱글을 발매하며 꾸준한 음악활동을 펼쳐왔다. 특히 ‘그날에 우리’, ‘니가 싫어’, ‘거꾸로 걷는다’, ‘코끝에 겨울’ 등의 히트곡을 보유하고 있는 음원강자로 입지가 확고하다.

음원뿐 아니라 규모에 상관없이 개최하는 콘서트마다 흥행을 이끌어내며 공연계의 블루칩으로 떠올랐다. 지난해에는 대중가수들에게 문턱이 높은 것으로 유명한 서울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단독콘서트 ‘2015 어반자카파 라이브 인 세종-September’를 개최하며 다시 한번 음악성을 인정받았다.



▶ 관련포토갤러리 ◀
☞ 모델 도젠 크로스 사진 더보기

▶ 관련기사 ◀
☞ 신예 진해성, '가요무대'서 故 남인수 대표곡으로 데뷔 신고식
☞ 로드보이즈, 필승불패 '비너스' 23일 발매
☞ [태양의 후예 D-1]①송중기·송혜교, 130억 대작 타고 안방 공습
☞ [태양의 후예 D-1]②'태양의 후예'에 흐르는 영화 DNA
☞ [태양의 후예 D-1]③중국판 '태양의 후예'서 '북한' 삭제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631 서울시 중구 소공로 48 (회현동 2가) 남산센트럴타워 19, 20, 21, 22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