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정준양 이사 선임..3년 임기 대표이사 회장에

포스코, 주주총회 개최..주총 직후 이사회서 회장으로 선임
  • 등록 2009-02-27 오전 10:10:48

    수정 2009-02-27 오전 10:10:48

[이데일리 정재웅기자] 정준양 포스코 회장 내정자가 임기 3년의 상임이사로 선임됐다.

포스코(005490)는 27일 서울 대치동 포스코 센터에서 주주총회를 열고 정준양 차기 회장 후보자를 임기 3년의 상임이사로 선임했다. 이어 열린 이사회에서 정 내정자는 대표이사 회장에 선임됐다. 

정 회장은 오는 2012년 2월까지 포스코 회장직을 수행하게 됐다.
 
포스코는 지난 1월 CEO추천위원회를 통해 정준양 포스코건설 사장을 차기 포스코 회장으로 내정했었다. 
 
또 이달에 열린 이사회에서 정 회장의 상임이사 잔여임기 1년을 포기시키는 대신 임기 3년의 상임이사직을 새로 부여, 향후 안정적인 경영이 가능토록 했다.

▶ 관련기사 ◀
☞이구택 회장 "그동안 과분한 평가..이젠 쉬고싶다"
☞여운남긴 '40년 포스코맨'의 퇴장
☞이구택 회장 "포스코 DNA로 위기극복 해달라"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왼쪽 오른쪽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