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일철강, 사상공장 증설완료..생산성 향상

  • 등록 2014-07-17 오전 9:34:10

    수정 2014-07-17 오전 9:34:10

[이데일리 박형수 기자] 동일철강(023790)이 제 2공장인 사상공장의 증설을 마무리 짓고 본격적으로 양산에 들어간다.

동일철강은 생산성 향상과 제품력 제고를 위한 증설을 마무리 짓고, 본격적인 재가동에 착수했다고 17일 밝혔다.

앞서 동일철강은 지난해 9월부터 설비증설에 들어갔다. 지난달 말 완공해서 이달 초부터 생산에 돌입했다.

관계자는 “증설한 설비는 기존 병렬타입의 압연공정을 개선하는 로 스탠드(RO-STAND)와 압연횟수를 늘려 제품의 품질력과 다양한 제품을 생산하는 유니 스탠드(UNI-STAND)”라며 “기존 냉각대 길이를 17m에서 32m로 늘이는 생산 합리화도 진행했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압연공정 내 롤 절손율을 80%이상 감소했다”라며 “냉각대 길이를 늘렸기 때문에 약 20%의 생산성 향상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631 서울시 중구 소공로 48 (회현동 2가) 남산센트럴타워 19, 20, 21, 22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