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20 월드컵]조영욱-전세진, 포르투갈전 투톱...이강인 선발

  • 등록 2019-05-25 오후 9:48:28

    수정 2019-05-25 오후 9:48:28

25일 오후(현지시간) 폴란드 비엘스코-비아와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9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 한국과 포르투갈의 F조 조별리그 첫 경기에 앞서 이강인이 몸을 풀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이데일리 스타in 이석무 기자]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에 나서는 한국 축구대표팀이 첫 경기 포르투갈전에서 전세진(수원)-조영욱(서울) 투톱에 이강인(발렌시아)을 2선에 배치했다.

정정용 한국 U-20 대표팀 감독은 25일 오후 10시30분(한국시간) 폴란드 남부 도시 비엘스코-비아와의 비엘스코-비아와 경기장에서 열리는 포르투갈과 2019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조별리그 F조 1차전에서 3-5-2 포메이션을 들고 나왔다.

중앙수비수 3명을 배치하고 윙백까지 수비에 가담하면 서실상 5명이 후방 수비를 책임지게 된다. 오랫동안 갈고닦은 선수비 후역습 전술을 위한 최적의 조합이라고 볼 수 있다.

최전방 공격은 조영욱과 전세진이 책임지고 2선은 이강인과 고재현(대구)가 공격형 미드필더를 맡는다. 김정민이 그 뒤에서 수비형 미드필더로 공수 조율을 책임진다.

좌우 측면 윙백은 최준(연세대)과 주장 황태현(안산)이 선발 출전한다. 스리백 라인에는 김현우(디나모 자그레브), 이재익(강원), 이지솔(대전)이 나란히 선다. 골문은 경험이 풍부한 이광연(강원)이 지킨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텐트가 필요 없는 서울캠핑장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