폼페이오 “2차 북미정상회담, 10월 이후 개최될 듯”

  • 등록 2018-09-26 오후 9:32:00

    수정 2018-09-26 오후 9:32:00

[이데일리 뉴스속보팀]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간 2차 북미정상회담이 10월 이후 개최될 것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폼페이오 국무장관은 미 CBS와 인터뷰에서 이같이 언급했다고 로이터 통신이 2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인터뷰에서 “정상회담이 조만간 열리길 희망한다”면서 “10월에 열릴 수도 있겠지만, 그 후가 될 가능성이 더 크다(more likely)”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