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라인X’-한국정보과학회, 블록체인 경진대회 개최

6월 22일 제주에서 한국정보과학회와 함께 블록체인 경진대회 진행
서류 심사 통과한 10개팀, 오픈플랫폼 블록체인 활용한 다양한 아이디어 선보여
‘약속의 열두시’팀, ‘Gitchain’ 프로젝트 선보여 대상 수상
언블락 이희우 대표, “전문 인재 발굴 및 육성, 블록체인 기술 개발 등에 앞장설 것”
  • 등록 2018-06-25 오후 12:28:25

    수정 2018-06-25 오후 12:28:25

[이데일리 김현아 기자]
글로벌 모바일 플랫폼 서비스 회사 라인플러스(LINE PLUS/이하 라인, 대표: 신중호)는 지난 22일 제주국제컨벤션센터에서 ‘라인X한국정보과학회 블록체인 경진대회’를 개최했다.

‘라인X한국정보과학회 블록체인 경진대회’는 라인과 한국정보과학회가 국내 블록체인 개발 인력 양성 및 기술 고도화 등을 위해 공동주최한 행사다.

2018 한국컴퓨터종합학술대회(Korea Computer Congress 2018)의 일환으로 마련했다. 서류 심사를 거쳐 본선에 진출한 10개팀(팀당 3인 이내) 참가자들이 오픈플랫폼 블록체인을 활용한 다양한 아이디어를 소개 및 구현하며 실력을 겨뤘다.

대회에서는 제3자 없이도 신뢰 가능하고 효율적인 방식으로 파일 공유 및 동기화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Gitchain(깃체인)’ 프로젝트를 선보인 ‘약속의 열두시(최수연, 박호진, 김재윤)’팀이 우승, 대상 트로피와 함께 상금 300만 원을 획득했다.

최우수상은 ‘TNT(Team and Testing)’팀이, 우수상은 ‘블로트’와 ‘Blockonomy(블록코노미)’팀이 각각 수상했고, ‘Team Cainerator’와 ‘LEGO’를 비롯한 6개 팀이 장려상을 수상했다. 우수상 이상 입상팀 전원에게는 추후 라인 입사 지원 시 채용 우대 혜택을 제공한다.

대회 심사를 맡은 언블락(unblock) 이희우 대표는 “전국에서 모인 유망한 인재들의 열정과 가능성을 확인해볼 수 있는 뜻깊은 자리였다”라며, “라인이 글로벌 블록체인 산업의 선도적 역할을 수행하기 위해 적극적인 투자를 펼치고 있는 만큼, 앞으로도 전문 인재 발굴 및 육성과 함께 라인 플랫폼에 접목할 수 있는 다양한 블록체인 기술개발 및 디앱(DApp) 육성 등에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다.

한국정보과학회 엄영익 회장은 “정보기술 분야의 전문가들이 모여 비전을 공유하는 최고 권위의 학술대회에서 라인과 함께 프로그램을 마련하게 돼 기쁘다”라며, “이와 같은 경진대회를 통해 국내 SW(소프트웨어) 분야 개발자 및 연구자들이 글로벌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라인은 블록체인 혁신을 선도할 글로벌 블록체인 서비스 개발 및 운용을 위해 인재를 채용 중이다. 담당 업무와 자격 요건 등 자세한 사항은 라인 채용 홈페이지(http://lin.ee/1x5pAO8)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631 서울시 중구 소공로 48 (회현동 2가) 남산센트럴타워 19, 20, 21, 22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