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카스온라인’ 10주년 기념 사회공헌 캠페인

사회복지법인에 2000만원 기부
  • 등록 2018-01-31 오후 6:14:54

    수정 2018-01-31 오후 6:14:54

[이데일리 조용석 기자] 넥슨은 온라인 FPS게임 ‘카운터스트라이크 온라인’ 서비스 10주년을 맞아 군 사고 피해 전역자 치료에 써달라며 사회복지법인 네트워크에 기부금 2000만원을 전달했다고 31일 밝혔다.

넥슨 최진혁 CSO개발팀장은 “10년간 카운터스트라이크 온라인을 아껴주신 유저분들과 의미 있는 활동을 함께 하고자 이번 캠페인을 준비했다”며 “군 복무 기간 피해를 입은 청년들이 심신의 상처를 달래는데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 치료비 지원 캠페인은 사회복지법인 네트워크가 지원 대상자를 선정하고 넥슨이 치료비를 지원하는 형태로 진행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631 서울시 중구 소공로 48 (회현동 2가) 남산센트럴타워 19, 20, 21, 22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