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국악원, tbs와 3·1운동 100주년 기념 특집 방송

  • 등록 2019-02-21 오후 4:43:27

    수정 2019-02-21 오후 4:43:27

[이데일리 이정현 기자] 국립국악원과 tbs가 3·1운동 100주년을 맞이해 tbs의 영어 FM채널 tbs eFM과 특집 다큐멘터리 ‘국악, 오래된 미래’를 제작해 오는 25일부터 내달 1일까지 매일 오전 9시에 tbs eFM 채널을 통해 방송한다.

이번 특집 프로그램은 재한외국인들에게 한국 전통음악의 공감대를 높이기 위해 국립국악원 국악연구실과 tbs eFM이 협력해 방송 최초로 국립국악원이 소장한 희귀 음반 및 해외에서 발굴한 음원 등을 소개한다. 국내외 관련 분야의 전문가들과 함께 지난 100년간 한국인들이 지켜온 전통음악을 집중 조명할 계획이다.

키스 하워드 영국 런던대 동양아프리카대학원 한국학박사와 헤더 윌로비 이화여대 국제대학원 박사, 김희선 국립국악원 국악연구실장, 김유선 박사가 참여했다. 한국 음악, 기록매체 속의 국악, 해외로 나간 한국음악, 디아스포라의 음악, 반제국주의 항일음악 등 5개의 주제를 놓고 이야기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