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부

경계영

기자

시계 앞자리 뒷자리 시간전
볼보건설기계코리아 인사총괄에 송인선 신임 부사장
시계 앞자리 뒷자리 시간전
롯데케미칼·삼성ENG·포스코, 말레이 청정수소 프로젝트 착수
동그라미별표
시계 앞자리 뒷자리 시간전
LG엔솔, GM과 美 제3 합작공장 건설…'전기차 70만대분' 생산
시계 앞자리 뒷자리 시간전
LG엔솔, 미국에 GM과 세 번째 합작공장 짓는다
시계 앞자리 뒷자리 시간전
세아베스틸 "군산공장 직원 사망사고 송구"…총괄책임자 2명 사퇴

더보기

이번주 유가 동향 +더보기

  • [이번주 유가 동향]치솟은 국제유가에 휘발윳값 10주만에 다시 상승
    치솟은 국제유가에 휘발윳값 10주만에 다시 상승
    박민 기자 2022.01.22
    [이데일리 박민 기자] 국제유가가 7년 만에 최고치까지 오르면서 국내 휘발유 가격도 다시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22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1월 셋째 주 전국 주유소 휘발유 판매 가격은 지난주 대비 10.1원 오른 리터(ℓ)당 1632.0원을 기록했다. 전국 주유소 휘발유 평균 판매가격은 개별 주유소 판매가격의 합을 전체 주유소 개수로 나눈 값이다. 주간 평균 휘발유 가격이 전주 대비 오른 것은 10주 만이다. 휘발유 가격은 지난해 11월 둘째 주 ℓ당 1807.0원으로 2014년 9월 이후 최고치를 찍었고, 같은 달 12일부터 유류세 인하 조치가 시행된 이후 지난주까지 9주 연속 하락한 바 있다.대한석유협회 관계자는 “국내 휘발유 가격은 국제유가에 2~3주가량의 시차를 두고 따라간다”며 “국제유가가 최근 4주 연속 상승세를 보이면서 국내 휘발유 가격도 오른 것”이라고 설명했다.최근 국제유가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공격 위협, 아랍에미리트(UAE) 석유 시설 드론 공격 등 지정학적 리스크가 커지면서 2014년 10월 이후 7년 만에 최고 수준을 기록했다.지역별로는 서울 휘발유 가격이 ℓ당 1703.8원으로 전주 대비 13.0원 상승했다. 서울 휘발유 가격은 유류세 인하 효과로 12월 넷째 주 1600원대로 내려온 이후 5주 만에 1700원대로 다시 올랐다. 최저가 지역인 대구 휘발유 가격은 13.6원 오른 1601.7원을 기록했다.경유 가격도 상승세로 전환했다. 전국 주유소 경유 판매 가격은 전주보다 10.1원 오른 ℓ당 1450.0원이었다. 주요소별로 보면 알뜰주유소의 평균가격이 ℓ당 1417.4원으로 가장 저렴했고, GS칼텍스 주유소는 가장 높은 ℓ당 1461.2원을 기록했다.이번주 국제유가는 국제에너지기구(IEA)의 석유 수요 전망치 상향 조정, 이라크-터키 송유관 폭발, 우크라이나 관련 긴장 증가 등의 영향으로 상승세를 이어갔다. 우리나라로 수입되는 중동산 원유의 기준이 되는 두바이유는 전주보다 4.2달러 오른 배럴당 86.1달러를 기록했다. (사진=이데일리 방인권 기자)
  • [이번주 유가 동향]전국 주유소 휘발유 9주째 하락…ℓ당 1621.9원
    전국 주유소 휘발유 9주째 하락…ℓ당 1621.9원
    박민 기자 2022.01.15
    [이데일리 박민 기자] 새해에도 정부의 유류세 인하 효과로 전국 휘발유 평균 가격이 9주 연속 내림세를 이어오고 있다. 15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1월 둘째주 전국 주유소 휘발유 평균 판매가격은 리터(ℓ)당 1621.9원으로 전주보다 0.5원 내렸다. 전국 주유소 휘발유 평균 판매가격은 개별 주유소 판매가격의 합을 전체 주유소 개수로 나눈 값이다. 휘발유값 하락은 정부의 유류세 인하에 영향을 받은 것으로 풀이된다. 앞서 국내 휘발유 가격은 지난해 11월 둘째주 ℓ당 1807.0원까지 치솟으며 2014년 9월 이후 최고치를 찍은 바 있다.이에 정부는 물가 안정과 서민 부담을 줄이는 차원에서 지난해 11월 12일부터 올해 4월 30일까지 한시적으로 ‘유류세 20% 인하’에 나서자 휘발유 가격은 하락세로 전환했고, 9주째 이어오고 있는 것이다.상표별로는 알뜰주유소의 휘발유 가격이 ℓ당 1589.3원원으로 가장 저렴했다. 반면 GS칼텍스의 휘발유 가격은 ℓ당 1631.2원으로 가장 높았다. 지역별로는 서울이 ℓ당 1690.8원으로 가장 비쌌고, 대구는 1588.1원으로 가장 저렴한 지역으로 꼽혔다.경유 가격도 하락세를 이어오고 있다. 전주 대비 1.0원 급락한 ℓ당 1439.9원을 기록했다. 상표별로는 알뜰주유소의 평균가격이 ℓ당 1409.6원으로 가장 낮았고, 이에 반해 GS칼텍스 주유소가 가장 높은 1451.0원을 기록했다.이번주 국제유가는 미국 원유재고 감소, 미 연준 양적긴축 연말 가능성 시사, 리비아 석유 수출 차질 등의 영향으로 상승세를 이어갔다. 우리나라로 수입되는 중동산 원유의 기준이 되는 두바이유는 전주보다 2.9달러 오른 배럴당 81.4달러를 기록했다. (사진=이데일리 방인권 기자)
  • [이번주 유가 동향]전국 주유소 휘발유 8주째 하락…ℓ당 1622.4원
    전국 주유소 휘발유 8주째 하락…ℓ당 1622.4원
    박민 기자 2022.01.08
    [이데일리 박민 기자] 새해에도 정부의 유류세 인하 효과로 전국 휘발유 평균 가격이 8주 연속 내림세를 이어오고 있다. 8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1월 첫째주 전국 주유소 휘발유 평균 판매가격은 리터(ℓ)당 1622.4원으로 전주보다 3.8원 내렸다. 전국 주유소 휘발유 평균 판매가격은 개별 주유소 판매가격의 합을 전체 주유소 개수로 나눈 값이다. 휘발유값 하락은 정부의 유류세 인하에 영향을 받은 것으로 풀이된다. 앞서 국내 휘발유 가격은 지난해 11월 둘째주 ℓ당 1807.0원까지 치솟으며 2014년 9월 이후 최고치를 찍은 바 있다.이에 정부는 물가 안정과 서민 부담을 줄이는 차원에서 지난해 11월 12일부터 올해 4월 30일까지 한시적으로 ‘유류세 20% 인하’에 나서자 휘발유 가격은 하락세로 전환했고, 8주째 이어오고 있는 것이다.상표별로는 알뜰주유소의 휘발유 가격이 ℓ당 1590.5원으로 가장 저렴했다. 반면 GS칼텍스의 주유소 가격은 1630.2원으로 가장 높았다.지역별로는 서울이 ℓ당 1690.4원으로 가장 비쌌고, 부산은 1591.3원으로 가장 저렴한 지역으로 꼽혔다.경유 가격도 하락세를 이어오고 있다. 전주 대비 4.9원 하락한 ℓ당 1440.9원을 기록했다. 상표별로는 알뜰주유소의 평균가격이 ℓ당 1411.1원으로 가장 낮았고, 이에 반해 GS칼텍스 주유소가 가장 높은 1450.7원을 기록했다.이번주 국제유가는 미국 원유 재고 감소, 일부 OPEC 산유국 증산목표 미달 등의 영향으로 상승세를 기록했다. 우리나라로 수입되는 중동산 원유의 기준이 되는 두바이유는 전주보다 1.0달러 오른 배럴당 77.9달러를 기록했다. (사진=이데일리 방인권 기자)

산업부 뉴스룸

中企 87% "대출만기연장·이자상환유예 추가연장 필요"

이후섭 기자 2022.01.26

중기부, ‘로컬크리에이터’ 170개팀 모집…총 42억원 지원

함지현 기자 2022.01.26

현대제철, ‘프리미엄 1.5GPa MS 강판’ 개발…글로벌 시장 겨냥

박순엽 기자 2022.01.26

당뇨망막병증, ‘맥락막 두께’로 시력 얼마나 호전될지 알 수 있어

이순용 기자 2022.01.26

현대차그룹, 싱가포르 주롱도시공사와 미래 교통수요 분석을 위한 MOU 체결

손의연 기자 2022.01.26

포스코인터내셔널, 지난해 매출 34조 ‘사상 최대’

박민 기자 2022.01.26

주식재산 100억넘는 슈퍼개미는 23명..1위는 신동국 한양정밀 회장

최영지 기자 2022.01.26

이찬희 삼성준법위원장 “국민도 주인 대우받는 지배구조 개선할 것”

김상윤 기자 2022.01.26

KG그룹, 설맞이 '명절음식 나눔'…이웃사랑 실천

함정선 기자 2022.01.26

볼보그룹코리아,인사 총괄 송인선 신임 부사장 선임

신민준 기자 2022.01.26

대명소노시즌, 미혼모 보호시설에 매트리스 기부

강경래 기자 2022.01.26

볼보건설기계코리아 인사총괄에 송인선 신임 부사장

경계영 기자 2022.01.26

현대모비스, 코로나 위기에도 매출 40조 돌파…사상 최대치

송승현 기자 2022.01.26

삼성전자 임금협상 합의 '불발'… 노조, 쟁의행위 준비

신중섭 기자 2022.01.25

韓제조업 고용, 최근 5년간 '삼전+현차 직원수'만큼 줄었다

이준기 기자 2022.01.24

[부고] 이정우(주식회사 성광 이사)씨 모친상

최은영 기자 2021.11.29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