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시노트, 출시 3개월 만에 고객사 1만개 돌파

  • 등록 2017-07-28 오후 3:23:32

    수정 2017-07-28 오후 3:23:32

[이데일리 이유미 기자] 한국신용데이터는 중소사업자를 위한 간편 회계 서비스 ‘캐시노트’가 출시 석 달여 만에 고객사 1만개를 돌파했다고 28일 밝혔다.

캐시노트 고객사가 5000개를 돌파한 시점은 출시 후 두 달인 6월 중순이다. 이후 한 달여 만에 5000개를 추가 확보하며 성장세가 갈수록 가팔라졌다. 이 추세라면 올 연말까지 7만개 돌파도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고 회사 측은 말했다.

특히 매출정보를 연동한 고객사의 98%가 매일 서비스를 이용한다는 측면에서 중소사업자 경영관리의 퍼스트 윈도(first window)로 자리 잡고 있다. 한편 출시 후 석달에만 수집한 거래정보는 2900만 건(8700억 원 규모)으로 전월 대비 3배 늘어났다.

캐시노트는 중소사업자가 별도 앱 설치 없이 카카오톡만으로 사용할 수 있는 간편 회계 서비스다. 사업자가 직접 관리하기 어려운 ▷카드매출 결제·미지급 조회 ▷재구매·신규 고객분석 ▷사업용 계좌 조회 등 일곱 가지 기능을 제공하며 인기를 끌고 있다.

김동호 한국신용데이터 대표는 “캐시노트는 번거로운 매출정산과 재무관리 업무를 카카오톡만으로 간편히 처리해주기 때문에 서비스 만족도가 높다”면서 “단기간에 많은 고객사가 선택해주신 것에 자만하지 않고, 중소사업자분들이 더 쉽고 빠르게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고객과 제품에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