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길, 10살 연하 아내 공개 "숨는 게 답은 아냐"

  • 등록 2020-05-24 오전 12:01:02

    수정 2020-05-24 오전 12:01:02

길, 아내 공개. 사진=채널A ‘아빠본색’
[이데일리 정시내 기자] 가수 길이 채널A ‘아빠본색’을 통해 아내를 첫 공개한다.

오는 24일 방송될 채널A 예능프로그램 ‘아빠본색’에서는 아빠로 돌아온 가수 길이 자신의 복귀를 누구보다 응원했다는 아내를 공개한다.

길은 아내에 대해 “여기와는 아주 먼 시골에서 가재를 잡으며 자란 순수하고 순박한 친구”라며 “저보다 열 살 연하고 성격은 저와 아주 많이 다르다”고 아내를 소개했다.

길은 올해 1월 채널A ‘아이콘택트’에 장모님과 함께 출연해 그동안 아내와 아들 하음이를 숨겨 온 것을 사죄하고 공개적으로 결혼식을 올리기로 했다. 하지만 그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아직 혼인신고만 한 상태”라고 밝혔다.

아내 보름씨는 “그동안 제대로 나가지도 못했고 친구들한테 오는 연락도 다 안 받으면서 지냈다”며 “아이가 있다는 것조차 말할 수가 없으니 답답했다”고 힘들었던 일상에 대해 고백했다.

보름씨는 또 “한번은 하음이를 가져서 만삭일 때 순댓국이 너무 먹고 싶었다. 그래서 남편과 함께 순댓국집을 갔는데 주변 사람들이 남편을 알아보고 자기들끼리 심한 말을 하는데 그게 귀에 들어왔다”고 과거를 회상했다.

보름씨는 “그 때 너무 서러워서 순댓국집 앞에서 울었다. 그리고 숨는 게 답이 아니라고 생각했다”며 “방송을 할 때 가장 밝고 에너지가 가득했던 남편인데 밖에 나가지 않다 보니 점점 피폐해지는 게 보였다”고 ‘아빠본색’ 출연을 결심한 이유를 전했다.

한편 길이 합류한 채널A ‘아빠본색’은 매주 일요일 저녁 8시20분 방송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