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043.87 30.92 (+1.03%)
코스닥 923.17 9.23 (+1.01%)

한효주, 용산구 한남동 빌딩 80억에 매각 '24억 차익'

  • 등록 2021-01-20 오전 12:11:09

    수정 2021-01-20 오전 7:56:25

한효주. 사진=이데일리DB
[이데일리 정시내 기자] 배우 한효주가 서울 용산구 한남동 빌딩을 80억에 매각했다.

한효주가 지난 2017년 5월 55억5000만 원에 매입한 서울시 용산구 한남동 소재 건물(지하 1층/지상 2층 규모)을 지난해 11월 80억 원에 매각했다고 19일 한 매체가 보도했다. 한효주는 빌딩 매각으로 3년여 만에 24억5000만 원의 시세차익을 올렸다.

빌딩중계업체의 한 관계자는 “한효주의 빌딩은 매년 약 1000만 원씩 평당가가 상승했다고 볼 수 있다”며 “한남2고가가 철거되고, 한남더힐과 나인원한남이 들어서면서 확실하게 자리 잡은 상권”이라고 설명했다.

한효주는 앞서 2017년 5월 서울 은평구 갈현동의 건물도 27억 원대에 사들였다. 대출 15억 원, 자기자본금 12억 원을 투자해 가족법인 명의로 등기를 마무리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효주는 최근 영화 ‘해적: 도깨비 깃발’의 촬영을 마쳤다. 현재 ‘미스티’ ‘부부의 세계’를 선보인 모완일 PD가 연출을 맡은 드라마 ‘무빙’ 출연을 검토 중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