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강희 "고깃집 설거지+가사도우미 하고 지내…시간당 만원"

  • 등록 2022-10-05 오전 6:32:22

    수정 2022-10-05 오전 6:32:22

최강희(사진=유튜브 캡처)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배우 최강희가 고깃집 아르바이트를 하는 근황을 전했다.

지난 4일 유튜브 채널 ‘위라클’에는 최강희가 게스트로 출연했다.이날 박위는 최강희에 “어떻게 지내나”고 물었고 최강희는 “아르바이트를 하고 있다. 고깃집 설거지랑 김숙 집 가사도우미”라고 대답했다.

박위는 “진짜 믿어도 되는 정보냐”고 놀랐고 최강희는 “3개월 됐다. 5시부터 10시까지 시간당 만원”이라고 설명했다.

박위는 “밖에는 안 나가나”고 물었고 최강희는 “처음에는 연예인 병 걸려서 그랬다. 그런데 20대 애들이 날 모른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최강희는 아르바이트를 한 이유에 대해 “나에 대해 좀 알아봐야겠다는 생각이 들었고 뭘 하면서 기쁘고 잘하는 게 뭘까. 내가 집 치우고 설거지하는 걸 좋아한다. 연예인이 아니면 뭘 할 수 있는지 시도라도 해보자 해서 해봤다”고 말했다.

박위는 최강희에 대해 “알면 알수록 모르는 것 같기도 하고 어디로 갈지 모르는 느낌이다”고 말했고 최강희는 “어디로 갈지 모르는게 인생인 것 같아서 너무 걱정하며 살 필요도 없는 것 같다”고 털어놨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