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지애→김정근 확진, MBC 측 "추가확진 無"…연예계 재확산 공포 [종합]

  • 등록 2021-12-03 오전 6:18:10

    수정 2021-12-03 오전 6:18:10

이지애, 김정근 부부.
[이데일리 스타in 김보영 기자] 방송인 이지애를 비롯해 그의 남편인 김정근 MBC 아나운서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지난 2일 이데일리의 취재에 따르면 이지애는 전날(1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자가격리 중이다. MBC 측은 이지애의 남편인 김정근 아나운서도 확진 판정을 받아 자가격리 중이라고 전했다. 다만 김정근 아나운서와 이전 녹화 당시 접촉한 제작진들을 대상으로 PCR 검사를 시행했고, 현재까지 추가 확진자는 없다고도 덧붙였다.

이지애의 소속사인 스타잇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이지애 아나운서가 평소 앓던 기저질환으로 치료 중이었다”며 “백신 접종 일정을 조율 중인 상황이었다”고 설명했다.

이지애, 김정근 부부가 코로나19에 확진된 구체적 경로 및 경위는 현재 확인되지 않았다. 다만 이지애는 확진 판정을 받을 당시 녹화 일정이 없었던 만큼 관련 밀접접촉자는 없었다.

다만 지난해부터 이지애 김정근 부부가 진행 중이던 MBC ‘생방송 연금복권 720+’는 당분간 다른 아나운서로 교체해 진행할 예정이다.

2006년 KBS 공채 아나운서 출신인 이지애는 2014년 프리랜서로 전향 후 여러 방송사에서 활동해왔다. 2010년 MBC 아나운서 김정근과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이지애는 현재 EBS1 ‘부모’, ‘생방송 연금복권 720+’ 등 다수의 프로그램 진행을 맡고 있다.

한편 최근 오미크론 확산 공포 및 백신 접종 돌파 감염으로 확진자 수가 5000명 대로 치솟는 등 코로나19가 급격히 확산하면서 연예계에도 확진자가 잇달아 속출하고 있다. 이지애 김정근 부부를 비롯해 배우 정우성과 고경표, 블랙핑크 리사, 배우 예지원 등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