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가네식구들' 이윤지, 한주완에 만취 고백 '러브라인 점화'

  • 등록 2013-09-16 오전 7:29:54

    수정 2013-09-16 오전 7:29:54

KBS2 ‘왕가네 식구들’
[이데일리 스타in 박미경 객원기자]만취한 이윤지가 한주완에게 속내를 고백했다.

15일 방송된 KBS2 주말 연속극 ‘왕가네 식구들’(극본 문영남, 연출 진형욱) 6회에서는 광박(이윤지 분)의 진심을 알게 되는 상남(한주완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상남은 광박의 기사를 본 뒤 해명에도 실망감을 표현했다. 광박은 상남의 오해를 풀기 위해 증거자료까지 보낸다고 하며 적극적으로 해명하려 했지만 상황은 어긋나기만 했다.

광박은 “지옥에나 가라”는 상남의 문자를 받고 상심해 홀로 술을 마셨다. 그리고 그 시각 대박(최원홍 분)을 통해 광박이 썼던 기사를 확인한 상남은 자신이 오해했음을 깨닫고 광박을 놀이터로 불러냈다.

만취 상태로 상남을 만나러 나온 광박은 “사람 진심도 모르냐. 사람이 말을 하면 믿어야지. 너 같은 건 거들떠도 안본다. 싹둑 잘랐다”며 속상한 마음을 전했다. 그리고 “너 때문에 알바도 짤리고 악순환이다. 원고료 들어온 걸로 고기 사주려고 했다. 오죽하면 눈뜨면 네가 제일 먼저 생각나겠냐. 눈만 뜨면 네가 제일 먼저 생각난다”며 숨겨둔 속내를 고백했다.

광박은 또 “처음에 너 봤다고 했지? 지난 겨울 나 주차 못했을 때 가르쳐주지 않았냐. 그때 조금 멋지긴 했다. 근데 왜 문자 씹냐. 수작 안부린다. 나는 지옥에나 가련다”라며 돌아섰다.

그러자 상남은 광박을 돌려세웠고 얼굴을 가까이 가져가는 모습이 그려져 앞으로 두 사람의 관계에 기대감을 더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남편 고민중(조성하 분)의 사업 실패로 단칸방 생활을 시작하는 수박(오현경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공중부양
  • 이강인, 누구와?
  • 다시 뭉친 BTS
  • 착륙 중 '펑'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I 청소년보호책임자 고규대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