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MBC 본부장도 김태호 PD 홀로서기 응원…"나가서도 대박나라"

  • 등록 2022-01-18 오전 8:16:44

    수정 2022-01-18 오전 8:16:44

(사진=김구산 본부장 인스타그램)
[이데일리 스타in 김보영 기자] ‘무한도전’, ‘놀면 뭐하니?’ 등 MBC 간판 예능을 이끈 김태호 PD가 지난 17일 입사 21년 만에 MBC를 퇴사했다. 그의 홀로서기를 축하하는 응원 물결이 이어지는 가운데, 김구산 MBC 예능본부장도 김태호 PD의 앞날을 응원했다.

김구산 MBC 예능본부장은 지난 17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김태호 PD에게 자신이 감사패를 전달 중인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김 본부장은 사진과 함께 “오늘(17일) 김태호 PD가 MBC를 떠난다”며 “어느새 20년을 넘게 MBC를 다녔더라”라고 운을 뗐다.

이어 “(김)태호가 제 조연출도 했고 무도(무한도전) 시절엔 제가 CP(책임프로듀서)를 해서 그런지 허전함이 크다”며 시원섭섭함을 드러내면서도 “태호야, 나가서도 대박나라. 난 MBC 안에서 대박을 낼테다”란 응원도 덧붙였다.

김태호 PD는 2001년 1월 MBC에 입사했다. 그는 인기 예능 ‘무한도전’을 13년간 이끌었고, 2019년 새롭게 론칭한 ‘놀면 뭐하니?’까지 흥행 시킨 MBC의 간판 스타 PD였다. 그는 지난 15일 방송된 ‘놀면 뭐하니?+ : 도토리 페스티벌’ 연출을 끝으로 MBC를 떠났다. 지난 연말에 MBC 소속으로 넷플릭스와 협업한 예능 ‘먹보와 털보’를 선보이기도 했다. 한편 그는 이효리와 함께 새로운 예능 프로그램 론칭을 준비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